CJ올리브영, 애플페이 도입…“소비자 편의 개선”
CJ올리브영, 애플페이 도입…“소비자 편의 개선”
  • 김성미 기자
  • 승인 2024.02.21 14: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부터 전국 오프라인 매장서 애플페이·컨택리스 카드 결제可
​​​​​​​“당일배송처럼 쇼핑 편의 개선 위해 다양한 방향에서 고민할 것”

[이지경제=김성미 기자] 이날부터 CJ올리브영 전국 매장에서 애플의 간편결제 서비스인 애플페이를 사용할 수 있게 됐다.

CJ올리브영은 전국 올리브영 매장에 근거리통신기술(NFC) 단말기를 도입해 애플페이와 컨택리스(비접촉식) 카드 결제가 이날부터 가능해졌다고 21일 밝혔다.

애플페이 로고. 이미지=애플페이
애플페이 로고. 이미지=애플페이

젠지 세대(Generation Z, 1990년대 중반~2010년대 초반 출생한 세대) 고객 편의 개선을 위해서다.

리서치전문업체 한국갤럽의 ‘2023 스마트폰 사용률 & 브랜드 조사’에 따르면 국내 18~29세 스마트폰 이용자 중 65%가 아이폰을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애플페이는 아이폰, 애플워치 등 애플의 기기를 이용해 실물 카드 없이 등록해 둔 신용카드나 체크카드로 결제할 수 있는 간편결제 서비스다. 기기의 측면 버튼(터치ID기기는 홈 버튼)을 두 번 누른 뒤 NFC 결제 단말기에 가까이 대면 결제가 이뤄진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국내 젠지 세대의 사용 비중이 큰 아이폰의 간편결제 시스템을 올리브영 매장에서도 이용할 수 있도록 애플페이 결제를 도입하게 됐다”며 “국내 뷰티업계 최초로 당일배송 서비스인 ‘오늘드림’을 도입했듯이 앞으로도 소비자의 쇼핑 편의를 개선하기 위해 다양한 방향에서 고민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미 기자 chengmei@hanmail.net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