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뱅크, ‘나눠모으기 통장’ 출시 7일 만에 1조원 돌파
토스뱅크, ‘나눠모으기 통장’ 출시 7일 만에 1조원 돌파
  • 최희우 기자
  • 승인 2024.02.26 09: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토스뱅크
사진=토스뱅크

[이지경제=최희우 기자] 토스뱅크가 지난 14일 선보인 ‘나눠모으기 통장‘이 출시 7일 만에 1조원을 돌파했다고 26일 밝혔다.

하루 약 1430억원, 분당 약 1억원 속도로 예치금이 유입된 셈이다.

나눠모으기 통장은 고객이 토스뱅크 통장의 ‘지금 이자 받기’ 기능에서 한 단계 업그레이드됐다.

토스뱅크 통장의 지금 이자받기 기능은 고객이 이자받기 클릭 시 이자가 지급됐다면, 나눠모으기 통장은 매일 자동으로 이자가 쌓이는 방식으로 고객의 편의성을 한층 높여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토스뱅크는 통장 쪼개기에 특화된 제품으로 용도별로 만들어 관리할 수 있는 점 또한 큰 호응의 원인으로 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목돈을 구분하여 관리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캐시백 모으기, 카드 결제 잔돈 모으기, 계좌 잔돈 모으기, 정기적으로 모으기 등 모으기 규칙을 활용하여 목적별로 자금을 구분하여 모을 수도 있다.

토스뱅크 관계자는 “앞으로도 더 좋은 고객 경험 제공을 위해 고객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가며 지속 업그레이드 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희우 기자 news@ezyeconom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