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신大, 교육부 진로체험 인증기관으로 선정돼
창신大, 교육부 진로체험 인증기관으로 선정돼
  • 김성미
  • 승인 2021.08.16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영그룹지원으로 교육기부 선순환구조 마련”
부영그룹 재정지원, 신입생에 등록금 전액지급

[이지경제=김성미] 부영그룹이 재정을 지원하고 있는 창신대학교(총장 이원근)가 교육부가 지정하는 ‘교육기부 진로체험 인증기관’으로 최근 선정됐다.

부영그룹은 2020년부터 창신대 신입생 전원에게 1학년 등록금 전액을 지원하고 있으며, 재학생은 부영그룹 계열사에서 현장실습을 할 수도 있고, 졸업생은 부영그룹 계열사 등에 취업하고 있다.

창신대 재학생이 부영그룹이 운영하는 제주호텔에서 실습하고 있다. 사진=부영그룹
창신대 재학생이 부영그룹이 운영하는 제주호텔에서 실습하고 있다. 사진=부영그룹

16일 부영그룹에 따르면 창신대학교는 다양한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교수와 재학생등의 재능기부로 지역 청소년에게 다양한 진로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교육기부 진로체험기관 인증제는 초중고등학생에게 무료로 양질의 진로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기관을 심사해 인증하는 제도이다.

교육기부 진로체험 인증기관으로 선정되면 3년 동안 인증마크를 사용할 수 있고, 진로체험 프로그램 개발과 운영 관련 컨설팅을 받을 수 있다.

허준 창신대 사회봉사센터장은 “교육 기부는 학생의 인성 함양에 큰 도움을 주는 우리 대학의 강점 중 하나다. 부영그룹의 신입생 전액 장학금 지원으로 입학한 학생이 다시 초중고 학생에게 교육기부를 통해 교육기부의 선순환 구조를 만들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부영그룹이 창신대학교에 지원하는 다양한 장학 혜택으로 학생이 미래 투자를 위한 많은 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확대됐다”고 덧붙였다.


김성미 chengmei@hanmail.ne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