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 제품 라인업 확대...마케팅 활동 강화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 제품 라인업 확대...마케팅 활동 강화
  • 최준 기자
  • 승인 2024.03.05 13: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 드론쇼코리아’ 참가...수소 모빌리티ㆍ수소연료전지 소개
DMI 부스 랜더링 이미지. 사진=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
DMI 부스 랜더링 이미지. 사진=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

[이지경제=최준 기자]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DMI)이 국내 드론 전시회에 참가해 다양한 제품 라인업을 선보이며 마케팅 활동을 강화한다.

DMI는 이달 6일부터 8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4 드론쇼코리아’에 참가한다고 5일 밝혔다.

올해로 8회째를 맞은 드론쇼코리아는 국내 최대 규모 드론 전문 전시회로 산업통상자원부, 국토교통부, 국방부 등이 주최한다.

올해는 DMI, 대한항공, 한국항공우주산업, LIG넥스원 등 국내·외 관련 기관과 기업 190여곳이 참가한다.

DMI는 전시공간을 모빌리티존과 수소존으로 구성하고, 기존 전시와의 차별화를 위해 개발중인 프로토타입과 두산의 수소연료전지 제품도 함께 소개한다.

모빌리티존에는 ▲수소 수직이착륙기(VTOL) ▲수소드론(DS30W, DT30X) ▲육공분리합체 프로토타입 등을 전시한다.

이번 전시회에서 처음 선보이는 수소 VTOL은 군에서 운용하는 대대급 무인정찰기 기준 요건(비행시간 2시간 이상, 기체 크기 2m 내외, 중량 25㎏ 미만 등)을 충족시킨 제품으로 현재 개발 중이다. 

DMI가 신속시범획득사업(방위사업청), 우수상용품 시범운용사업(국방부), 전투실험 운용사업(육군 교육사) 등 다양한 군 연계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있는 만큼 수소 VTOL은 군 관련 시장 진출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DS30W는 수소연료전지 파워팩을 장착할 수 있는 드론 기체다. 기존 제품 대비 내풍성이 강화돼 평균 풍속 12m/s, 순간풍속 15m/s까지 견딜 수 있으며 방수·방진 관련 IP43 등급을 획득해 내구성도 확보했다. 

특히 장시간 비행이 가능하고 소음과 진동이 적어 조난자·실종자 탐색 및 구조 지원 뿐만 아니라 감시, 정찰 등의 임무수행도 할 수 있어 지난해 국방부 우수 상용품에 선정됐다.

DT30X는 일체형 수소드론으로 올해 국내 시장에 출시할 예정이다. 높은 비행효율과 방수, 방진 등의 우수한 내구성을 갖췄다. 육공분리합체 프로토타입은 물류 배송중 지상모듈과 결합하거나 분리될 수 있는 드론으로 한국항공우주연구원과 공동 개발 중이다.

수소존에서는 ▲수소연료전지 파워팩(DP30M2s, DM15, Dp150) ▲수소연료전지 발전기 ▲수소 충전 장비 및 수소용기 등을 선보인다.

DP30M2s는 세계 최초로 상용화된 드론용 수소연료전지다. 다양한 드론 기체에 커스터마이징해 안정적인 출력으로 장시간 비행이 가능하며 한국가스안전공사(KGS) 인증을 획득했다. 

DM15는 가볍고 높은 안전성을 갖춘 수소연료전지 파워팩 모듈이며 현재 개발 중인 DP150은 도심항공교통(UAM), 카고드론 등 중대형 모빌리티에 최적화된 15kw급 수소연료전지다.

수소연료전지 발전기는 2kW급으로,산업용, 가정용, 캠핑용 등으로 사용될 수 있으며 소음과 열 발생이 적어 군사용으로도 적합하다.

이 외에도 DMI는 수소드론, 수소지게차 등 다양한 수소 모빌리티를 충전할 수 있는 수소 충전 장비와 가볍고 내구성이 뛰어난 수소용기(7L, 10.8L)도 소개한다.

DMI 관계자는 “고객사, 협력사에게 기존 수소드론 외에도 군을 대상으로 한 수소VTOL, 현재 개발 중인 프로토타입 등 다양한 제품군을 소개하고 사업비전을 알림으로써 향후 DMI의 사업 확장성을 보여줄 계획”이라면서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군 관련 시장을 비롯해 국내·외 신규 시장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준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2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이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이용범, 최민이
  • 편집국장 : 김성수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