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오션, DNV社와 국제 안전경영시스템 도입 위해 MOU
한화오션, DNV社와 국제 안전경영시스템 도입 위해 MOU
  • 최준 기자
  • 승인 2024.03.19 14: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년 내 국내 제조업계 최고 수준 ISRS 등급 획득 목표
한화오션-DNV, 안전경영시스템 도입 MOU 체결식. 사진=한화오션
한화오션-DNV, 안전경영시스템 도입 MOU 체결식. 사진=한화오션

[이지경제=최준 기자] 한화오션이 무재해 작업장 구축에 나선다. 

한화오션은 안전보건 관리 수준 향상을 위해 세계 최고 품질 및 안전 전문 기관인 노르웨이 DNV사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한화오션의 안전보건 현황에 대한 객관적인 평가와 그 평가결과에 따라 수립된 중장기 전략을 통해 관리수준을 향상시키는 것이 목적이다. 

이를 위해 한화오션 전체 사업장에 대한 사전 평가를 약 3개월간 진행한다. 

한화오션은 이번 평가를 통해 안전보건 관리 상태를 수치화해 회사의 객관적인 안전보건 현황에 대해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평가 결과를 기반으로 한화오션은 DNV사와 향후 5년간 안전보건 시스템을 혁신적으로 향상시키기 위해 협력할 예정이다. 

한화오션은 최종적으로 DNV사로부터 국내 제조업계에서 가장 높은 수준의 국제안전경영시스템 정량적 평가(ISRS) 등급 획득과 함께 무재해 사업장 기반 구축에 나선다는 구상이다.

ISRS는 프랭크 E. 버드 박사가 175만건의 사고원인을 분석한 연구 데이터 기반으로 1974년 개발했다. 

9번의 개정을 거쳐 최근에는 안전 뿐만 아니라 사회, 환경, 재무적 손실 등 지속 가능성까지 평가하는 명실상부 세계 최고의 안전등급 평가 제도로 인정받고 있다.

ISRS는 ▲계획 및 관리 ▲위험성 평가 ▲위험관리 ▲비상사태 대비 및 대응 ▲위험 모니터링 등 15가지 항목을 평가하고 평가 결과를 바탕으로 10단계로 된 ISRS 레벨 등급을 부여한다.

현재 ISRS는 국내 100여개 사업장을 포함해 전 세계 약 1만2000여개 사업장이 평가받았다. 

국내업체 중에는 한화토탈이 8등급으로 가장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최고 등급은 10등급이다. 한화오션이 ISRS 등급 평가를 받게 될 경우 국내 조선업체로서는 최초가 된다.

한화오션 관계자는 “전 임직원이 합심해 안전보건 경영을 최우선 가치로 여기며 무재해 사업장을 만들기 위해 혼신을 노력을 다하고 있다”며 “이번 ISRS 평가를 통해 이를 더욱 체계화하고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최준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