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현대, 임직원 가족 초대 작품展 현대예술관서 개막
HD현대, 임직원 가족 초대 작품展 현대예술관서 개막
  • 최준 기자
  • 승인 2024.03.19 14: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 21일부터 4월14일까지 무료 관람

[이지경제=최준 기자] HD현대중공업이 지역민을 위해 특별한 전시회를 개최한다.

제2회 HD현대가족 초대작품전. 사진=HD현대
제2회 HD현대가족 초대작품전. 사진=HD현대

HD현대중공업은 이달 21일 현대예술관 미술관에서 ‘제2회 HD현대가족 초대작품전’을 개막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해피 데이스 : 행복한 나날들’을 주제로 ▲공예 ▲도예 ▲사진 ▲서각‧조각 ▲서예‧캘리그래피 ▲회화 ▲외국인 ▲어린이 등 8개 섹션에서 108명의 작품 180여점을 엄선해 선보인다.

특히 2회째를 맞은 올해는 그룹사 및 협력사 임직원 뿐만 아니라 임직원 직계가족으로 참여대상을 확대해 더 다채롭고 수준 높은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그중에서도 임경희 씨(박상범 HD한국조선해양 책임변호사의 어머니)는 지역의 풍경을 그린 수묵담채화 울산 대왕암 가는 길 등을, 김윤주 씨(김정훈 HD현대중공업 책임매니저의 아내)는 태평성대를 염원하는 민화 일월오봉도 등을 출품했다.

이들은 공모전에 다수 입선해 국내‧외 전시에도 활발히 참여하고 있는 프로 작가다.

임직원 자녀들의 작품에선 기발하고 꾸밈없는 순수함을 느낄 수 있다.

이예서 양(9세)은 엄마의 일상을 볼펜으로 그렸고 다양한 전시회에 입상 경력을 보유한 최재용 군(14세)은 친구, 가족들과 행복하게 보낸 순간을 화폭에 아름답게 담았다.

이밖에도 HD현대중공업 협력사에 근무하고 있는 외국인 근로자들의 작품도 전시된다. 

이들은 스리랑카, 우즈베키스탄, 베트남 등 출신으로, 지난 2월 열린 현대예술관 팝아트 체험에서 그리운 가족들의 초상화를 그렸다.

현대예술관 큐레이터는 “HD현대 임직원 및 가족들이 숨겨왔던 예술적 감각과 실력을 제대로 발휘한 수준급 전시”라며 “따뜻한 봄날 소중한 분들과 전시회를 관람하며 행복한 나날들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제 2회 HD현대가족 초대작품전은 4월14일까지 열린다. 지역민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최준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