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은행家] KB국민은행, 마이데이터 서비스 본격 가동 外
[오늘의 은행家] KB국민은행, 마이데이터 서비스 본격 가동 外
  • 김수은 기자
  • 승인 2022.01.05 19: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은행, ‘마이데이터 서비스’ 본격 가동
우리은행, ‘원스톱 연계 대출 서비스’ 출시
신한은행, ‘머니버스’로 간편한 자산 관리
제일은행, ‘국내 최고의 국제적 은행’ 선정

[이지경제=김수은 기자] 은행들이 새해를 맞아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본격 가동했다. 새로운 대출 서비스를 출시하고 최고의 국제적 은행으로 선정되는 등 다양한 소식을 알렸다. 
 

KB국민은행은 5일 ‘나의 모든 일상을 함께 하는 생활금융플랫폼, KB마이데이터 서비스’를 본격 가동했다.
KB국민은행은 5일 ‘나의 모든 일상을 함께 하는 생활금융플랫폼, KB마이데이터 서비스’를 본격 가동했다. 목표 챌린지 서비스 화면. 사진=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은 5일 ‘나의 모든 일상을 함께 하는 생활금융플랫폼, KB마이데이터 서비스’를 본격 가동했다고 밝혔다. 

마이데이터 사업은 여러 기관에 흩어져 있는 나의 정보들을 한곳에 모아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는 서비스다. 

KB국민은행은 ‘KB마이데이터’ 서비스를 통해 내게 맞는 솔루션을 제공하는 ‘자산관리 서비스’, 소비패턴 분석 진단을 통한 더 나은 소비생활을 제안하는 ‘지출관리 서비스’, 나만의 금융 습관 만들기 ‘Better Me 목표챌린지’, 실물자산부터 신용관리까지 쉽게 관리하는 ‘금융플러스’, 집단지성 활용 자산관리 서비스 ‘머니크루’, 목표 달성을 지원하는 자산관리 ‘이프유’ 등을 제공한다.

KB국민은행은 작년 12월 KB마이데이터 시범 운영을 통해 지속적으로 개선점을 반영하고 순차적으로 서비스 범위를 확대함으로써 마이데이터 서비스의 완성도를 높였다.

이 중 ‘목표챌린지’는 나의 자산과 지출내역을 분석‧진단해 개인화된 목표를 제안하고 내가 목표한 금액까지 도달할 수 있도록 합리적 제안을 하는 고객 참여형 콘텐츠다. 배달음식 줄이기, 한달 예산으로 살기, 택시 탈 때마다 자동저축하기 등 흥미로운 도전 기회도 제공한다. 특히, ‘목표챌린지’와 연계한 전용상품 ‘My 저금통’을 통해 더욱 쉽고 재미있는 저축을 연계한다.

마이데이터 기반 ‘라이프 플래닝 서비스’ ‘이프유’도 기존의 ‘신혼부부 내집마련 시뮬레이션’에서 확장해 ‘생애 첫 독립 시뮬레이션’과 ‘우리가족 새집마련 시뮬레이션’을 추가 적용했다. 각 상황에 적합한 금융상품을 추천하고 이해하기 어려운 금융정보를 내 생활 속으로 쉽고 간편하게 제공한다. 향후 MZ세대의 관심사를 확장해 다양한 금융생활 목표를 실현시킬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KB마이데이터 서비스 본격 가동을 기념해 2월 6일까지 다양한 이벤트도 선보인다. 마이데이터 서비스 최초 동의 고객 전원에게 스타벅스 커피 쿠폰을 지급하고 매주 추첨을 통해 ‘서프라이즈 경품’도 제공한다. 3개 업권 이상 동의 시 아이패드 프로 당첨 기회도 주어진다.

마이데이터 서비스 동의 이후 과거의 나를 찾는 ‘숨은 내돈 찾기’, 현재의 나를 찾는 ‘나의 소비 유형’, 미래의 나를 찾는 ‘50억이 생긴다면?’으로 구성된 콘텐츠를 체험하면 샤넬 카드홀더와 ‘투자 시드머니’ 등을 추첨을 통해 지급한다. KB국민은행과 KB국민카드가 함께하는 보너스 이벤트도 준비돼 있다. 참여를 희망하는 고객은 KB스타뱅킹의 이벤트 페이지의 링크를 통해 응모할 수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KB마이데이터 서비스는 통합인증 수단으로 KB모바일인증서를 활용해 쉽고 편리한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며 “KB금융그룹이 보유한 역량으로 다양한 콘텐츠를 발굴하고 더욱 풍성한 마이데이터 서비스로 발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우리은행은 우리WON뱅킹에서 고객의 상황에 맞춰 최적의 제2금융권 대출상품을 찾아주는 ‘원스톱 연계대출 서비스’를 출시했다. 서울 중구에 있는 우리은행 본점 전경.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은 우리WON뱅킹에서 고객의 상황에 맞춰 최적의 제2금융권 대출상품을 찾아주는 ‘원스톱 연계대출 서비스’를 출시했다. 서울 중구에 있는 우리은행 본점 전경.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은 우리WON뱅킹에서 고객의 상황에 맞춰 최적의 제2금융권 대출상품을 찾아주는 ‘원스톱 연계대출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원스톱 연계대출 서비스’는 우리WON뱅킹에서 개인신용대출 상품을 신청했으나 심사결과 우리은행 신용대출을 이용하기 어려운 고객들에게 우리카드, 우리금융캐피탈, 우리금융저축은행, 웰컴저축은행, SBI저축은행, 한국투자저축은행 등 6곳의 제휴사 대출상품을 소개해주는 서비스다. 

이 서비스는 대출 심사결과 미승인 시 ‘제휴사 대출 알아보기’ 메뉴를 선택해 본인에게 적합한 대출 금리와 한도를 한 눈에 볼 수 있다. 특히, 제휴사의 대출상품 비교를 위해 기존 은행 신용대출 심사에 사용된 정보 활용으로 재입력하는 번거로움을 줄여 편리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원스톱 연계대출 서비스’는 은행에서 대출이 어려운 중·저신용 고객의 제2금융권 대출상품에 대한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제휴 금융사 확대는 물론, 고객 편의성 향상과 접근성을 높여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한은행은 5일 마이데이터 서비스인 ‘머니버스’를 본격 가동했다.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5일 마이데이터 서비스인 ‘머니버스’를 본격 가동했다.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마이데이터 서비스인 ‘머니버스 (MoneyVerse)’를 본격 가동한다고 5일 밝혔다. ‘머니버스 (MoneyVerse)’는 작년 12월 1일 시범 서비스 시행 이후 통합 인증이 가능한 응용프로그램 개발환경(API) 방식의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마이데이터 참여 기관들과 지속적인 데이터 송수신 환경 테스트를 진행해 현재는 120개 금융사로 참여 기관을 확장했다. 

또한, 신한은행 모바일 앱 쏠(SOL)의 월간 이용자수도 작년 12월 ‘앱 마인더’ 집계 기준 1000만명을 돌파해 본격 이행하는 ‘머니버스’와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

특히 ‘머니버스’가 제공하는 서비스 중 본인의 예상 금융일정, 예상잔액뿐만 아니라 공모주, 아파트 청약 일정 등을 보여주는 ‘MY 캘린더’와 카드, 페이, 멤버십 등의 다양한 포인트 현황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도록 제공한다. 특히 자투리 자금을 찾을 수 있는 ‘포인트 모아보기’는 MZ세대들에게 관심이 높다. 

신한은행은 진옥동 은행장이 신년사에서 언급한 ‘누구나 동등하게 자산을 관리할 수 있는 기회의 플랫폼’인 ‘머니버스’의 본격 이행을 기념한 이색적인 홍보 활동도 펼치고 있다. 1월 1일부터 내가 정의하는 모든 것이 돈 벌 수 있는 기회가 된다는 ‘미코노미(me+economy)’의 브랜드를 컨셉으로 정호연 씨를 모델로 선정해 TV광고를 시작했다. 이달 19일부터는 ‘모든 게 돈이 되는 세상, 자신만의 머니버스’를 주제로 랩, 춤, 연기, 메이크업 등으로 자유롭게 표현하는 ‘머니버스 틱톡 챌린지’도 시작한다. 

주제를 가장 잘 표현하거나 가장 많은 좋아요를 받은 참여자도 선정할 계획이다. 이 중 최우수상 1명(300만원), 우수상 3명(각 100만원), 참가상 100명(각 3만원)을 시상할 계획이며 우수 콘텐츠는 저작권을 구입해 유튜브 광고로 활용한다. ‘콘텐츠만 잘 찍어도 돈이 되는 세상’이라는 ‘머니버스’의 컨셉을 이벤트에도 구현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머니버스’에 가입하면 누구나 쉽고 편하게 자산관리를 할 수 있도록 서비스 확장에 더욱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C제일은행은 ‘국내 최고의 국제적 은행’으로 선정됐다. 사진=SC제일은행
SC제일은행은 ‘국내 최고의 국제적 은행’으로 선정됐다. 사진=SC제일은행

SC제일은행은 글로벌 자산관리 전문지인 ‘아시아머니(Asiamoney)’가 주관하는 ‘2021 Asiamoney Best Bank Awards for South Korea’ 시상에서 ‘국내 최고의 국제적 은행(Best International Bank)’에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1989년 창간한 ‘아시아머니’는 세계 금융 전문 미디어인 ‘유로머니(Euromoney)’의 자매지로, 매년 각 나라의 분야별 최우수 금융회사를 선정해 발표한다. SC제일은행은 세계 금융기업인 스탠다드차타드(SC)그룹의 자회사로서 코로나19로 인한 급격한 시장 환경 변화에 신속하게 대응함으로써 고객들에게 최적화한 자산관리(WM) 정보를 적시에 전달한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

실제로 작년 한 해 동안 코로나19 상황에서 비대면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모바일뱅킹 앱의 ‘웰쓰케어(Wealth Care) 라운지’와 카카오톡, 네이버포스트 등을 적극 활용해 웹 세미나, ESG 투자 정보, 전문가 칼럼 등 유용한 자산관리(WM) 정보를 널리 알렸다.

아울러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관련 세미나를 지속적으로 개최했다. ‘지속가능 투자 프레임워크’를 통해 엄격하게 ESG 상품을 선별하고 ESG 추천 펀드를 제안하는 등 자산관리 비즈니스에서 ESG 투자 원칙을 충실히 따르고 있는 점도 높은 점수를 받았다.

콜린 치앙 SC제일은행 자산관리부문장(전무)은 “이번 수상은 혁신을 통해 고객들에게 최적화된 투자상품과 자산관리 정보를 제공하고 금융의 신뢰를 제고하는 노력이 결실을 맺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국내 최고의 국제적 은행으로서 자산관리 부문에서 선도적 역할을 꾸준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SC제일은행의 ‘웰쓰케어’는 투자, 세무, 외환, 보험 등 분야별 자산관리 전문가가 고객의 수요에 맞춘 특화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차별화된 국제적인 자산관리 서비스이다. SC제일은행은 2021년 초 선보인 모바일뱅킹 ‘웰쓰케어 라운지’를 통해 금융시장 전망과 최신 투자 정보를 제공하며 고객과 소통하고 있다.
 


김수은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