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진 부회장 “고객과 상품이 있는 현장에 해법이 있다”
정용진 부회장 “고객과 상품이 있는 현장에 해법이 있다”
  • 이지뉴스
  • 승인 2023.03.09 10: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24 상품전시회 ‘딜리셔스페스티벌’ 직접 방문

[이지경제=이지뉴스]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8일 오전 이마트24 상품전시회 ‘딜리셔스페스티벌’을 직접 방문하며 현장경영에 나섰다.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8일 오전 이마트24 상품전시회 ‘딜리셔스페스티벌’을 직접 방문하며 현장경영에 나섰다.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8일 오전 이마트24 상품전시회 ‘딜리셔스페스티벌’을 직접 방문하며 현장경영에 나섰다.

이마트24의 ‘딜리셔스페스티벌’은 8일부터 10일까지 3일간 서울 서초구 양재동 aT센터에서 진행된다. 23년 사업 전략 및 상품 트렌드, 매장운영 경험을 경영주와 공감하는 자리다.

정용진 부회장은 현장을 둘러보며 첫 연간 흑자전환에 성공하고 더 큰 성장을 위해 창사이래 첫 상품전시회를 연 이마트24 임직원들을 격려하며 “어려운 시기일 수록 고객과 상품이 있는 현장에 해법이 있다”고 현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정부회장은 또 ”리테일 비즈니스의 핵심은 고객이고, 고객과 유통업체가 대화할 수 있는 기본적이고 필수적인 요소는 상품과 서비스”라며 “불확실한 경영환경 시대에는 기본으로 돌아가 고객과 상품에 더욱 광적으로 집중하여 적극적으로 투자하고 혁신할 때 위기를 돌파하고 더 큰 도약의 기회를 잡을 수 있다”고 말했다.

2020년을 시작으로 21년과 23년까지 총 3차례의 신년사에서 ‘고객에 대한 광적인 집중’을 언급하며 고객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해온 정부회장이 이날 이마트 24 상품전시회 현장을 찾아 다시 한번 고객의 중요성에 대해 언급한 것이다.

22년 매출 2조(2조1181억)을 돌파하고 영업이익 68억으로 흑자 전환을 달성한 이마트24는 첫 상품 전시회를 통해 상품 및 디지털 혁신 전략을 경영주와 공감하며 미래 성장을 가속화한다는 계획이다. 

이마트24 상품전시회 ‘딜리셔스페스티발’은 6400여개 매장의 경영주와 34개 협력사에서 참석하며 전시관은 플러스관, MD컨셉관, 상생관으로 구성됐다.

플러스관에서는 마케팅, IT서비스 등 매장 운영의 다양한 서비스를 소개한다. MD컨셉관은 2023년 상품 트렌드와 상품운영전략 소개 및 다양한 신상품에 대한 체험을 제공한다. 상생관은 이마트24 본사와 경영주, 제조사, 예비경영주간의 소통의 장으로 마련했다.


이지뉴스 news@ezyeconom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