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시멘트 가격 안정화 위한 업계 노력 당부
산업부, 시멘트 가격 안정화 위한 업계 노력 당부
  • 최준 기자
  • 승인 2023.06.23 09: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 C&E 등 7개 시멘트 생산업체 및 한국시멘트協과 간담회 개최
산업통상자원부. 사진=이지경제
산업통상자원부. 사진=이지경제

 

[이지경제=최준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한국생산성본부에서 주영준 산업부 산업정책실장 주재로 ‘시멘트업계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간담회는 최근 시멘트 가격 인상 관련 업계 의견을 청취하고 시멘트 시장 안정화를 위한 시멘트업계의 노력을 당부했다. 동 회의에는 쌍용 C&E 등 7개 시멘트 생산업체 및 한국시멘트협회가 참석했다.

회의에 참석한 쌍용과 성신양회 등은 지난해 유연탄의 비정상적 고가상황에 따른 적자 누저, 환경규제 강화에 따른 설비 투자비용 증가 등으로 시멘트 생산업체의 경영 여건이 어려운 상황이라고 토로했다.

특히 정부의 탄소중립 정책과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질소산화물 감축 등을 수행하기 위한 시멘트업계의 부담이 상당함을 강조했다.

주영준 시장은 “시멘트산업은 국가 경제발전의 기초가 되는 기간산업이자 건설산업의 기초소재 산업으로 수급에 차질이 없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그러면서 시멘트업계의 환경설비 투자 부담돠 관련해 “그간 신성자, 원천기술 지정을 통한 세액공제 혜택 등 지원을 확대해 오고 있으며 앞으로도 업계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정책적 지원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준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