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비비고 김스낵으로 유럽시장 공략”
CJ제일제당 “비비고 김스낵으로 유럽시장 공략”
  • 김선주 기자
  • 승인 2023.09.14 09: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국 대형유통채널 아스다, 오카도에 제품 입점
유럽시장서 비비고 매출 전년 동기比 61% 성장
사진=CJ제일제당
사진=CJ제일제당

[이지경제=김선주 기자] CJ제일제당의 ‘비비고 김스낵(Seaweed Snack)’이 영국의 메인스트림 유통채널에 진출하며 현지 건강스낵 시장 공략에 나섰다.

CJ제일제당은 영국의 대형 유통채널인 아스다(Asda)와 오카도(Ocado)에서 ‘비비고 김스낵’을 판매하기 시작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를 통해 영국 전역에서 온오프라인을 통해 비비고 김스낵을 만날 수 있다. 기존에는 현지 에스닉 채널 위주로 판매됐는데 더 많은 소비자가 비비고 김스낵을 구매해 즐길 수 있게 된 셈이다. 올해 7월까지 유럽시장에서 비비고 김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61%나 성장하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CJ제일제당은 지난해 10월 영국에 스틱 형태의 ‘비비고 김스낵’을 출시한 바 있다. 한 입씩 베어먹을 수 있는 간편한 형태로 씨솔트, 코리안 바비큐, 핫칠리 등 현지인이 선호하는 맛으로 맞춤형 제품을 선보였다. 또한 환경을 중시하는 유럽 소비 트렌드를 반영해 내부 포장재로 사용되는 플라스틱 트레이는 종이로 대체했다.

실제 비비고 김스낵을 구매하는 소비자들은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기존 조미김보다 바삭하다", "다양한 맛과 한 입 사이즈로 즐길 수 있다”, “환경까지 생각한 건강 스낵이다” 등의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비비고 김스낵’은 세계적 권위를 자랑하는 영국의 식음료 시상식에서 맛과 품질을 인정받았다. 지난달 열린 그레이트 테이스트 어워즈에 참가한 ‘비비고 김스낵’은 우수에 해당하는 별 1개를 수상했다. 그레이트 테이스트 어워즈는 전 세계 식품업계 종사자들에게 권위를 인정받는 상으로 매년 1만 5000여개의 제품들이 출품된다.

김은 CJ제일제당이 글로벌 영토확장에 힘쓰는 전략제품(GSP – 만두·치킨·P-라이스·K소스·김치·김·롤) 중 하나다. CJ제일제당은 글로벌 소비자의 입맛에 맞는 ‘K-Gim’을 앞세워 보다 다양한 제품으로 글로벌 건강스낵 시장을 집중 공략한다는 전략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영국 메인스트림 입점과 ‘그레이트 테이스트 어워즈’ 수상은 유럽 전역으로 김 사업을 확대할 수 있는 시작점이 될 것”이라며 “김이 K-푸드 대표 주자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국가별 식문화와 소비자 니즈를 반영한 제품을 글로벌시장에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선주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