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보라면 누적판매량 200만개 돌파
점보라면 누적판매량 200만개 돌파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3.12.26 12: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일 넘게 오픈런 이어지며 누적 판매량 200만개 넘어
화제성 최고 영상 수백 건 생성, 누적 조회수만 2억뷰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몽땅 주세요!”

점보라면 시리즈가 누적 판매량 200만개를 돌파했다.

편의점 GS25가 5월말부터 순차적으로 선보인 공간춘, 팔도점보도시락 등 점보라면 시리즈 2종의 누적 판매량이 200만개를 돌파했다. 사진=GS25

편의점 GS25가 5월말부터 순차적으로 선보인 공간춘, 팔도점보도시락 등 점보라면 시리즈 2종의 누적 판매량이 200만개를 돌파했다고 26일 밝혔다.

출시 직후 200일 이상 입고 물량이 당일 완판되는 등의 오픈런 현상을 지속 이어오며 쌓아 올린 금자탑이다.

점보라면 시리즈는 GS25가 먹방 콘텐츠에 열광하는 트렌드를 반영해 일반 용기면 대비 8배 이상 규모를 키워 기획한 초대형 콘셉트 PB 용기면이다. 8배 이상의 규모를 고려할 시 무려 일반 용기면 1600만개 이상을 판매한 효과로 환산된다.

공간춘, 팔도점보도시락은 180억원 이상의 매출을 올리며 GS25의 용기면 카테고리 Top 1위, 2위에 나란히 올라섰다.

GS25는 육개장, 신라면큰사발 등 내로라하는 NB라면을 모두 밀어내고 PB라면이 매출 ‘BEST 2’을 휩쓸고 있는 것은 GS25의 용기면 역사상 최초의 일이라고 전했다.

유명 연예인, 먹방 유튜버는 물론 일반인까지 점보라면 시리즈 먹방 챌린지에 나서며 관련 영상은 수백 건, 영상 누적 조회수는 무려 2억뷰에 달한다. 점보라면 시리즈는 유례없는 화제성을 생성해내며 대용량 상품을 유통업계 전반으로 확산시키는 기폭제 역할을 했다.

점보라면 시리즈외 GS25 가성비 PB라면 면왕도 인기다. 면왕은 용량은 22% 늘리고 가격은 GS25 용기면 중 최저가(990원)로 내린 역(逆) 슈링크플레이션 대표 상품으로 꼽히며 출시 전부터 큰 주목을 받은 용기면 제품이다.

이른바 ‘싹쓸이’ 소비 현상이 면왕 흥행에 주효한 것으로 분석됐다. 박스 단위로 주문해 구매하거나 매장 보유 물량을 한꺼번에 구매하는 사례가 전국 GS25 매장에서 곳곳에서 확인되고 있다는 것이 회사측 설명이다.

특히 오피스(공단), 학원가 상권 내 GS25 매장을 중심으로 대량 구매가 활발히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포항시 공단 인근 GS25 매장에서는 면왕 출시 직후 한 달여 만에 무려 1000개(약 60박스)에 달하는 물량이 팔렸다.

이 상권 내 주요 매장들은 대량 물량을 확보해 면왕 낱개 뿐만 아니라 박스째 진열하는 ‘벌크(Bulk)’ 판매 방식으로 대량 구매 수요에 적극 대응하고 있다.

GS25는 내년 상반기 내 출시 예정인 점보라면 시리즈 3탄을 필두로 차별화 PB라면 라인업을 지속 강화하는 전략으로 편의점 PB라면 열풍을 오는 2024년도에도 지속 이어나간다는 방침이다.

김대종 GS25 가공기획팀 MD는 “점보라면 시리즈의 폭발적인 인기를 필두로 편의점PB라면 홀릭 트렌드가 지속 확산되고 있다”며 “틈새라면으로 시작해 오모리김치찌개면과 점보라면 시리즈로 이어지는 PB라면 명가 GS25의 명성을 계속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