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존, 日 삿포로에 ‘유나이티드 골프존 파크’ 개점
골프존, 日 삿포로에 ‘유나이티드 골프존 파크’ 개점
  • 김성미 기자
  • 승인 2023.12.26 12: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로손엔터테인먼트와 업무협약…日 신규 스크린골프 브랜드 전개
​​​​​​​日 사업 확장 가속화 계획…120여평 규모, 스크린골프 입문 시설 완비
골프존은 로손엔터테인먼트와 일본 삿포로에 ‘유나이티드 골프존 파크’ 직영점을 오픈했다. 사진=골프존
골프존은 로손엔터테인먼트와 일본 삿포로에 ‘유나이티드 골프존 파크’ 직영점을 오픈했다. 사진=골프존

[이지경제=김성미 기자] 골프존이 일본 삿포로에 새로운 매장을 개점하고 일본 사업 확대에 나선다.

26일 골프존에 따르면 회사는 이달 15일 일본 로손엔터테인먼트와 일본 홋카이도 삿포로시에 새로운 스크린골프 브랜드 ‘유나이티드 골프존 파크’ 로손 엔터테인먼트 직영점을 오픈했다.

골프존은 본격적인 일본 골프 시뮬레이터 시장 진출 및 사업 확장을 위해 4월 로손엔테테인먼트와 신규 스크린골프 브랜드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골프존은 이를 통해 삿포로시 소재의 복합문화공간 삿포로 팩토리에 로손엔터테인먼트가 운영하는 ‘유나이티드 골프존 파크’ 로손 엔터테인먼트 직영 매장을 오픈했다.

로손엔터테인먼트는 일본 영화관 프랜차이즈인 유나이티드 시네마를 자회사로 운영하는 회사다. 

‘유나이티드 골프존 파크’는 약 120여평의 규모다. 골프존의 대표 스크린골프 시스템 투비전이 설치됐다. 초보자도 부담 없이 입문할 수 있도록 골프 용품을 매장에 비치해 대여 서비스를 제공한다. 

최덕형 골프존 대표이사는 “로손엔터테인먼트와 함께 일본 시장에서 새로운 스크린골프 사업을 시작하게 돼 의미있게 생각한다”며 “로손 엔터테인먼트의 축적된 마케팅 노하우와 골프존과의 시너지를 통해 ‘유나이티드 골프존 파크’를 성공적으로 운영하고 일본 내 스크린골프 산업의 성장을 가속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성미 기자 chengmei@hanmail.net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