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LG전자와 AI 스마트단지 구축 위한 MOU 체결
대우건설, LG전자와 AI 스마트단지 구축 위한 MOU 체결
  • 이민섭 기자
  • 승인 2021.04.27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사 스마트홈 플랫폼 연동…AI 스마트 다지 구축
사용자 생활패턴 기반 빅데이터 활용…지능형 주거 공간 특화서비스 제공

[이지경제 = 이민섭 기자] 대우건설과 LG전자가 AI 스마트단지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26일 서울 중구 을지로 소재 대우건설 본사에서 진행됐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대우건설이 자체 개발한 스마트 푸르지오 플랫폼에 LG전자의 ThinQ 플랫폼을 연동해 미래 주거문화를 선도하는 스마트홈 플랫폼을 구현한다는 계획이다.

사진=대우건설
사진=대우건설

이번 협약에 따라 스마트 푸르지오 플랫폼은 아파트 단지에서 스스로 수집한 빅데이터를 활용해 사물인터넷으로 연결된 각종 가전기기를 자동 제어하고 연동시킬 수 있는 지능형 주거 공간을 구성하는 플랫폼으로 진화한다. 기존 홈네트워크 기기인 조명, 난방, 엘리베이터 호출뿐만 아니라 에어컨, 공기청정기, 로봇청소기 등 실생활과 밀접한 12종 가전을 모두 연동하는 등 스마트 가전 제어가 가능하게 됐다.

아울러 기존 스마트 푸르지오 플랫폼과 LG전자의 ThinQ 플랫폼을 통해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입주민에게 맞춤 서비스를 제공하고 다양한 파트너사와의 혀볅 서비스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대우건설은 이번 협약을 통해 푸르지오 스마트홈은 국내 건설사 최초로 국내 양대 가전사의 주요 스마트 가전을 모두 앱으로 직접 제어할 수 있게 됐다. 이를 기반으로 입주민들의 다양한 니즈에 맞춘 맞춤형 스마트홈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AI 스마트 단지 서비스는 올해 하반기 분양하는 단지부터 순차 적용된다. 또한 대우건설은 LG전자와 협력해 올해 입주하는 푸르지오에도 일부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당사의 스마트홈, 스마트단지는 국내 최고 경쟁력과 실적을 갖고 있는 대우건설과 LG전자의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을 통해 최상의 서비스 구현이 가능해질 것”이라며 “입주민들의 불편함과 번거로움을 최소화시키고 안전하고 편리한 생활을 지원하겠다는 푸르지오의 의지가 반영됐다”고 말했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수남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정수남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