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1위 롯데, 전전후 내수 공략…온오프 마케팅 강화
유통 1위 롯데, 전전후 내수 공략…온오프 마케팅 강화
  • 김성미 기자
  • 승인 2021.09.01 0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온, 아모레퍼시픽과 온오프서 특가판매…설화수 등 최대 혜택
롯데百, 친환경브랜드 ‘제로그램’ 유치…제품 등 친환경 캠핑 소개
세븐일레븐, 포도주 ‘앙리 마티스’ 출시…명화 담아 소품으로 활용

[이지경제=김성미] 국내 유통 업계 1위인 롯데가 가을성수기를 맞아 온오프라인에서 전천후로 내수를 공략한다.

우선 롯데온은 아모레퍼시픽과 함께 사상 최대 혜택을 제공하는 판촉행사를 마련했다고 1일 밝혔다.

롯데온과 아모레퍼시픽은 12일까지 설화수, 헤라 등 아모레퍼시픽의 인기 브랜드 상품을 큰 폭으로 할인 판매한다.

롯데온과 아모레퍼시픽은 12일까지 설화수, 헤라 등 아모레퍼시픽의 인기 브랜드 상품을 큰 폭으로 할인 판매한다. 사진=롯데온
롯데온과 아모레퍼시픽은 12일까지 설화수, 헤라 등 아모레퍼시픽의 인기 브랜드 상품을 큰 폭으로 할인 판매한다. 사진=롯데온

양사는 행사기간 ‘설화수 윤조에센스 롯데온 단독 기획세트’ 3000개를 판매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단독 제품은 기본 대용량(90㎖)과 소용량(30㎖) 제품 등이다. 구매 고객은 롯데상품권 1만원권과 엘포인트 최대 1만5000점을 받을 수 있다.

아울러 양사는 한개를 구매하면 한개를 덤으로 제공하는 기획상품도 준비했다. 설화수 수율크림(50㎖)을 구매하는 고객은 같은 제품을 1개 더 받고, 헤라 블랙쿠션(15g) 구매 고객은 헤라 스파이시 누드 밤(3.5g)을 추가로 받을 수 있다.

여기에 6일 행사상품 구매 고객은 10% 할인 쿠폰과 엘포인트 1만점을 추가로 받는다. 롯세온은 같은 행사를 전국 롯데백화점에서도 이날부터 5일까지 진행한다.

롯데백화점은 최근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경영 추세에 맞춰 친환경을 강화한다. 롯데백화점 서울 노원점이 친환경 캠핑브랜드 제로그램 유치에 성공한 것이다.

서울시 노원구 상계동에 위치한 롯데백화점 노원점에서 고객이 '제로그램' 상품을 살피고 있다. 사진= 롯데백화점
서울시 노원구 상계동에 위치한 롯데백화점 노원점에서 고객이 '제로그램' 상품을 살피고 있다. 사진= 롯데백화점

이로써 노원점은 수입 아웃도어 주요 3대 브랜드인 파타고니아, 아크테릭스, 피엘라벤 등과 함께 친환경 캠핑 콘텐츠를 완성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제로그램은 이번 입점과 브랜드 출범 10주년을 기념해 노원점에서 제주산호 돔 텐트와 핵사 타프 그늘막 등을 선보였다. 이들 상품은 재활용 소재를 활용했다.

편의점 세븐일레븐은 감염병에 따른 집콕족을 겨냉해 ‘앙리 마티스’의 명화를 담은 아트 포도주를 이날 내놨다.

프랑스 화가 앙리 마티스는 강렬하고 개성적인 색채와 표현으로 피카소와 함께 20세기를 대표하는 야수파 화가다. 앙리 마티스 작품은 최근 감성 인테리어 소품으로 꾸준한 인기를 누리고 있다.

세븐일레븐 ‘앙리 마티스’ 포도주는 가성비가 탁월한 남프랑스 랑그독 지역의 적포도주인 ‘앙리 마티스 카티아’와 백포도주인 ‘앙리 마티스 나디아’ 등 2종으로 출시됐다.

고객이 세븐일레븐에서 ‘앙리 마티스’의 명화를 담은 ‘앙리 마티스 카티아’와 ‘앙리 마티스 나디아’ 등을 구매하고 있다. 사진=세븐일레븐
고객이 세븐일레븐에서 ‘앙리 마티스’의 명화를 담은 ‘앙리 마티스 카티아’와 ‘앙리 마티스 나디아’ 등을 구매하고 있다. 사진=세븐일레븐

세븐일레븐은 ‘앙리 마티스’ 출시를 기념해 이달 말까지 KB국민카드와 함께 구매 고객에게 2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롯데 관계자는 “앙리 마티스 포도주는 2030 세대의 감성에 맞게 디자인된 제품”이라며 “롯데온은 지난해 아모레퍼시픽과 협업관계를 구축하고 고객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앞으로도 고객을 위해 다양한 기업과 협업하고, 판촉행사 등을 꾸준히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김성미 기자 chengmei@hanmail.net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