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 보고서] 지난해 한국 수출, 5.5% 감소에도 세계 7위 유지
[이지 보고서] 지난해 한국 수출, 5.5% 감소에도 세계 7위 유지
  • 문룡식 기자
  • 승인 2021.02.28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영향, 세계 수출 전년대비 감소…한국 수출 증감률 주요국 중 4위

[이지경제=문룡식 기자] 지난해 우리나라가 세계 수출 7위, 교육 9위 자리를 지킨 것으로 나타났다. 수출 증감률은 10개 주요국 가운데 4번째로 양호한 수준을 기록했다.

28일 세계무역기구(WTO)의 ‘2020년 세계 주요국 교역 동향’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우리나라의 수출 순위는 7위로 전년과 같았다.

사진=픽사베이
사진=픽사베이

우리나라의 지난해 연간 수출 증감률은 -5.5%로 주요국 가운데 4번째로 양호했다. 중국이 3.7% 증가해 1위를 차지했고, 홍콩(2.6%), 네덜란드(-4.8%)가 뒤를 이었다.

지난해 주요 10개국 수출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대체로 부진했다. 수출액 5000억 달러 달성 국가 수는 2019년 9개국에서 지난해 7개국으로 감소했다. 같은 기간 교역액 1조달러 달성 국가 수도 10개국에서 8개국으로 줄었다.

세계 전체 수출에서 한국이 차지하는 비중은 3.1%로, 전년(2.9%)보다 높았다. 2019년 11년 만에 3%를 밑돌았으나 지난해 3%대를 회복한 것이다.

수출 비중 1~6위는 중국 15.8%, 미국 8.8%, 독일 8.4%, 네덜란드 4.1%, 일본 3.9%, 홍콩 3.4% 순이다. 10위권 수출국 가운데 상위 5개국 순위는 변동이 없었으나, 영국이 10위권 밖으로 밀려나고 벨기에가 10위로 진입했다.

한편 WTO는 지난해 10월 발표에서 올해 세계 상품 교역량이 지난해보다 7.2% 늘 것으로 내다봤다. 북미와 유럽 등 선진 지역의 수출입이 빠른 회복세를 보이고, 아시아‧중남미‧중동 등의 회복세는 완만할 것으로 전망했다.

다만 WTO는 미‧중 무역 전쟁 재발, 세계 보호무역주의 강화 추세 등이 세계 교역량 회복의 걸림돌이 될 수 있는 요인으로 꼽았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