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銀, 휴‧폐업 소상공인 '초저금리특별대출' 기한 연장
IBK기업銀, 휴‧폐업 소상공인 '초저금리특별대출' 기한 연장
  • 문룡식 기자
  • 승인 2021.04.06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폐업 후 재기 준비 중인 1만여 개인사업자 수혜 예상

[이지경제=문룡식 기자] IBK기업은행이 휴폐업 소상공인들을 위한 초저금리특별대출의 기한을 연장한다.

6일 기업은행에 따르면 ‘소상공인 초저금리특별대출’은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을 목적으로 지난해 지원된 지역신용보증재단 보증서 담보 대출이다.

기업은행은 지난 한 해 동안 약 27만개 기업에 7조8000억원의 운전자금을 지원했다.

사진=문룡식 기자
사진=문룡식 기자

지난달 31일 중소벤처기업부와 기업은행, 신용보증재단중앙회 등이 참석한 ‘중소기업 금융지원위원회’에서 지역신용보증재단 보증을 이용한 개인사업자가 폐업한 경우에도 대출 기간 연장을 지원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현재 약 1만개 기업이 휴‧폐업 중인 상황으로 기간연장이 어려웠으나, 이번 간소화된 지원 제도를 통해 재기에 도움이 될 것이라는 설명이다.

기간연장 대상은 정상적으로 원리금을 상환 중에 있고, 신용보증사고 등 불량 정보를 보유하지 않은 개인사업자다. 지역신보에 ‘재창업 계획 약정서’를 제출해 보증서 만기 연장 후 영업점을 방문하면 대출 기간연장을 신청 할 수 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초저금리특별대출 이외에도 지역신보의 보증서를 담보로 한 개인사업자 대출 모두가 지원 대상”이라며 “중소기업 지원 전문 국책은행으로서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을 위한 정부 정책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