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수출 위장관질환 신약, 미국서 임상 2상 개시
유한양행 수출 위장관질환 신약, 미국서 임상 2상 개시
  • 김진이 기자
  • 승인 2021.10.13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미국 프로세사 파마슈티컬즈에 기술 수출

[이지경제=김진이 기자] 유한양행은 미국 제약사 프로세사 파마슈티컬즈에 기술수출한 위장관 질환 신약 후보물질의 미국 임상 2a상 시험이 개시된다고 13일 밝혔다.

프로세사가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신약 후보물질 ‘PCS12852’의 임상 2a상 시험 계획을 승인받은 데 따른 것이다.

이 후보물질은 유한양행이 자체 개발해 지난해 8월 프로세사에 기술수출한 기능성 위장관질환 치료제다. 장의 운동 및 감각 기능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특정 수용체(5-hydroxytryptamine 4, 5-HT4)에 선택적으로 작용한다.

국내에서 시행한 전(前)임상 독성시험과 임상 1상 시험에서 심혈관 부작용 없이 우수한 장운동 개선 효과가 확인됐다.

이번에 진행되는 임상 2상에서는 중등도에서 중증 수준의 위 무력증 환자 24명을 대상으로 후보물질의 안전성, 내약성, 용량에 따른 후보물질의 특성 등을 평가한다.

유한양행 관계자는 “국내에서의 전임상과 임상 1상에서 부작용 없는 우수한 효과가 확인된 만큼 미국 임상에서도 좋은 결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프로세사는 2016년 미국 메릴랜드주에서 설립된 신약 개발 기업이다. 마땅한 치료제가 없는 암과 희귀질환 등과 관련된 연구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김진이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수남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정수남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