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맞이 쇼핑, 대규모 할인전 한창
여름 맞이 쇼핑, 대규모 할인전 한창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2.06.08 10: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마켓, ‘LG생활건강’ 뷰티 브랜드 입점 프로모션
위메프 ‘더시즌데이’, 4일간 여름 상품 초특가전
LF 하프클럽, 여름맞이 옷장 대개방 ‘하프데이’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이른 더위에 여름을 준비하는 쇼핑몰 행사가 한창이다.

G마켓이 ‘LG생활건강’의 7개 뷰티브랜드 입점을 기념하며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사진=G마켓
G마켓이 ‘LG생활건강’의 7개 뷰티브랜드 입점을 기념하며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사진=G마켓

G마켓에 LG생활건강의 뷰티 브랜드가 신규 입점하고 대규모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이번에 G마켓에 입점하는 LG생활건강 뷰티 브랜드는 CNP차앤박, 이자녹스, 보닌, 수려한, 비욘드, 코드글로컬러, 바이오디티디 등 총 7개다.

이달 12일까지 프로모션 기간 동안 G마켓 단독 할인가에 다양한 할인 쿠폰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연다.

G마켓 고객 모두에게 최대 2만원까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20% 할인쿠폰’을, 스마일클럽 회원에게는 동일 쿠폰을 추가 제공한다. 구매 금액에 따라 트러블 케어 키트, 항노화 앰플, 스타벅스 커피 쿠폰 등의 사은품을 증정하는 ‘3, 6, 9사은품 혜택’도 선보인다.

배송비만 지불하면 각 브랜드 대표 제품 키트를 제공하는 ‘요일별 체험딜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택천 G마켓 영업본부 본부장은 “이른 더위에 민감해진 피부를 위한 뷰티 제품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실제로 5월 한달간 G마켓에서 판매된 선케어 제품은 60%의 상승세를 보였다”며 “LG생활건강의 대표 브랜드들을 모은 이번 기획전이 각종 피부 관리 제품을 준비하는 소비자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위메프가 여름시즌상품 특가 행사 '더시즌데이'를 개최한다. 사진=위메프
위메프가 여름시즌상품 특가 행사 '더시즌데이'를 개최한다. 사진=위메프

위메프가 11일까지 4일간 '더시즌데이'를 열고 여름 시즌 상품 특가 행사를 연다.

기획전 메인 코너인 ‘PRO PICK’에서는 구찌 선글라스, LG휘센 에어컨 등 여름맞이 상품을 특가에 선보인다.

‘썸머 프로’에서는 자외선 차단제부터 다이어트 식품까지 본격적인 여름맞이 상품을 엄선했다. 김정문알로에 쿨링선스틱, 뉴트리디데이 쉐이크+쉐이크컵, 인더슈 아쿠아 샌들, 카플스 자외선 차단 썬캡 등을 대표적이다.

행사 기간 ‘타임딜’은 매일 5번(0시, 9시, 12시, 15시, 18시) 진행한다. 시간대마다 2개씩 공개해 4일간 총 40개 초특가 상품을 선보인다. 주요 상품은 강블리라이프 2in1 미니 선풍기, 신일전자 1등급 창문형 에어컨, 슈베스 물놀이 기저귀, 송백쇼핑 냉장고 쿨토시 1+1, 키친코디 왕얼음틀 1+1 등이 있다.

이밖에 인기 브랜드를 만날 수 있는 ‘얼리썸머 브랜드관’에서는 위니아·대웅 등이 참여해 여름 상품을 할인 판매한다.

LF 하프클럽이 여름 패션의류를 큰 폭으로 할인하는 '하프데이'를 실시한다. 사진=LF하프클럽
LF 하프클럽이 여름 패션의류를 큰 폭으로 할인하는 '하프데이'를 실시한다. 사진=LF하프클럽

아울렛 패션브랜드 전문몰 하프클럽이 10일까지 월간 ‘하프데이’를 실시한다.

행사 기간 매일 10% 장바구니 쿠폰을 증정하고, 인기 브랜드의 제품에 사용 가능한 중복쿠폰을 제공하는 행사다.

이번 하프데이에는 여성 커리어, 남성 정장부터 골프, 아웃도어, 스포츠, 언더웨어까지 다양한 상품이 구성됐다.

대표적으로 여성 직장인을 위한 올리비아로렌의 여름 상품을 최대 92% 할인가로 선보이며, 남성 고객을 위한 닥스 맨 의류는 하프클럽 단독 가격으로 최대 74%까지 할인한다. 골프 브랜드 커터앤벅의 팬츠는 최대 50% 할인한다.

한편, LF 트라이씨클이 운영하는 유아동 전문몰 ‘보리보리’도 동기간 6월 ‘보리데이’를 실시한다.

김상욱 LF 하프클럽 사업부장은 “하프클럽의 대표 행사 ‘하프데이’가 다가오는 여름을 맞아 더욱 시원한 혜택을 준비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고민하던 여름 옷장 준비를 해결하실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