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김승연 회장 부인 서영민 여사 별세
한화 김승연 회장 부인 서영민 여사 별세
  • 이지뉴스
  • 승인 2022.08.09 16: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배우자, 서영민 여사. 사진=한화그룹
서영민 여사. 사진=한화그룹

[이지경제=이지뉴스]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배우자인 서영민 여사가 향년 61세로 별세했다.

9일 재계에 따르면 서영민 여사는 지난 7일 미국의 한 병원에서 암으로 투병하다 별세했다.

서 여사는 12∼16대 국회의원, 내무부 장관을 지낸 서정화 국민의힘 상임고문의 딸로, 1982년 김 회장과 결혼했다.

조부는 이승만 정권 시절 법무부 장관을 지낸 고(故) 서상환 장관이다.

자녀로는 장남인 김동관 한화솔루션 사장과 차남 김동원 한화생명 부사장, 삼남 김동선 한화호텔앤드리조트 상무가 있다.

구체적인 장례 일정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유족들 뜻에 따라 장례식은 비공개로 치뤄질 것으로 보인다.


이지뉴스 news@ezyeconom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