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리, 기술교육 통해 ‘도시가스 안전관리’ 역량 강화
삼천리, 기술교육 통해 ‘도시가스 안전관리’ 역량 강화
  • 김성미 기자
  • 승인 2024.04.18 17: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스 시설물 제조사 방문 교육...현장 안전관리 이해도 제고
삼천리 안전관리담당 직원들이 정압기, 배관 제조사를 직접 방문해 기술교육을 받고 있다. 사진=삼천리
삼천리 안전관리담당 직원들이 정압기, 배관 제조사를 직접 방문해 기술교육을 받고 있다. 사진=삼천리

[이지경제=김성미 기자] 국내 최대 도시가스기업 삼천리는 직원 50여명을 대상으로 이달 9일, 17일 양일에 걸쳐 가스 공급 주요 시설물인 정압기, 배관 제조사를 방문해 기술교육을 진행했다고 18일 밝혔다.

삼천리는 안전관리 시설물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바탕으로 안전관리에 더욱 만전을 기하기 위해 해당 프로그램을 기획해 운영해 오고 있다.

삼천리 직원들은 9일 정압기 제조사를 방문해 정압기의 역사와 종류, 타 도시가스사의 정압기 현황 및 제조 공정, 자재 검수 방법, 설치 공사 시 주의 사항 등의 내용을 교육받았다.

이어 17일에는 가스 PE배관 및 밸브 제조사를 방문해 공사 자재 수급 현황과 공급 체계 교육, PE 배관 생산라인 견학 및 PE 배관 융착 시연 등을 차례로 진행했다.

이번 교육 프로그램에 처음 참여한 직원들은 “도시가스 안전관리 업무를 진행하며 가스 공급 주요 시설물인 정압기와 PE배관을 자주 접하지만 제조 과정을 직접 본 것은 처음”이라며 “시설물의 특징을 깊이 이해하게 된 것은 물론 타 도시가스사의 정압기 현황과 특징도 함께 살피면서 안전관리 이해의 폭을 넓히는 데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삼천리는 업계 선도 기업으로서 현장 안전관리 업무에서 한 치의 오차 없이 임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다양한 도시가스 기술교육을 제공해 임직원의 안전관리 업무 숙련도를 향상시키고 있다.

도시가스 업계 최초로 설립된 트레이닝센터를 통해 현장과 동일한 환경의 스마트 실습장에서 다양한 비상상황에 대비한 실전과 같은 문제해결형 교육을 정기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또한 오랜 시간 도시가스 사업을 수행하며 쌓아 온 공급 기술과 운영 경험을 직원들이 내재화할 수 있도록 사내 강사를 발굴하고 육성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와 함께 다양한 업무 노하우를 영상 콘텐츠로 제작해 비대면 교육을 활성화 시키는 등 기술 역량 강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김성미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