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운제과 ‘마이쮸’ 캔디 최초 어린이 기호식품 품질 인증
크라운제과 ‘마이쮸’ 캔디 최초 어린이 기호식품 품질 인증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1.04.27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 500억원 수준의 메가브랜드 마이쮸, 안전한 소프트 캔디로 인정받은 것”

[이지경제=김보람 기자] 크라운제과는 마이쮸가 국내 캔디류 중 최초로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어린이 기호식품 품질 인증을 27일 받았다.

당분이 높아 대표적인 고열량 저영양 식품인 캔디류 중 엄격한 인증 조건을 충족한 것은 마이쮸가 처음이다.

어린이 기호식품 품질 인증 획득을 위해서는 HACCP에 적합한 업소에서 생산하고 고열량 저영양 식품이 아니어야 한다. 또 식용 타르색소와 합성보존료도 사용해서는 안 된다는 조건을 충족해야 하는 까다로운 검증과정을 거친다.

크라운제과 마이쮸가 국내 캔디류 중 최초로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어린이 기호식품 품질 인증을 받았다. 사진=크라운제과
크라운제과 마이쮸가 국내 캔디류 중 최초로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어린이 기호식품 품질 인증을 받았다. 사진=크라운제과

실제 2월 말 기준 국내 과자 제품 중 인증을 획득한 브랜드는 10개에 불과하며 그 중 소프트 캔디는 마이쮸가 유일하다.

마이쮸는 단맛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대체감미제로 당류를 획기적으로 줄였다. 여기에 비타민C 함량을 높이고 비타민D를 추가했다. 마이쮸 한 개면 어린이들에게 필요한 비타민C와 D의 66%를 섭취할 수 있는 수준으로 영양성분을 높였다.

크라운 마이쮸는 이번 인증을 계기로 출시(2004년) 이후 처음으로 얼굴을 바꾼다. 아트콜라보를 통해 예술 감성을 담은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는 것.

이를 위해 추상회화의 창시자인 ‘바실리 칸딘스키’가 음악의 아름다움을 회화로 표현한 대표 작품 ‘연속’ 등을 콜라보해 알록달록한 아트 패키지로 구현했다. 브랜드 로고 글씨체도 한결 생동감 있게 바뀐다. 탱글탱글 쫄깃한 마이쮸의 츄잉감을 살린 디자인으로 한층 리듬감을 느낄 수 있다.

크라운제과 관계자는 “출시 이후 연 매출 500억원 수준의 메가브랜드로 성장한 마이쮸가 더 건강하고 안전한 소프트 캔디로 인정받은 것”이라며 “어린이들의 건강한 간식을 넘어 아트콜라보를 통해 예술을 담은 소프트 캔디로 환영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