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경제의 한 컷] 산아래 흐리고…산정, 장맛비 오락가락
[이지경제의 한 컷] 산아래 흐리고…산정, 장맛비 오락가락
  • 정수남 기자
  • 승인 2021.07.11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침 6시경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일대다. 비는 오지 않고 구름만 끼었다. 사진=정수남 기자
아침 6시경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일대다. 비는 오지 않고 구름만 끼었다. 사진=정수남 기자

[이지경제=정수남 기자] 기상청이 11일 전국 대부분 지역에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한 가운데 이날 이른 아침 휴대폰 카메라에 잡힌 모습이다.

성남시와 광주시 경계인 해발 538m의 검단산 정상이다. 장맛비가 내리고 있어, 공기중에 물방울이 가득하다. 사진=정수남 기자
성남시와 광주시 경계인 해발 538m의 검단산 정상이다. 장맛비가 내리고 있어, 공기중에 물방울이 가득하다. 사진=정수남 기자

 

 

 


정수남 기자 perec@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