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국내 제약사 최초 ‘메타버스’ 신입사원 교육
GC녹십자, 국내 제약사 최초 ‘메타버스’ 신입사원 교육
  • 김진이 기자
  • 승인 2021.10.15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방향 소통 강점 활용 신입사원 교육 진행

[이지경제=김진이 기자] GC녹십자는 이달 13일부터 이틀간 메타버스(가상세계)를 활용한 온라인 가상 연수원에서 신입사원 입문 교육을 진행했다고 15일 밝혔다. 

GC녹십자는 이달 13일부터 이틀간 메타버스(가상세계)를 활용한 온라인 가상 연수원에서 신입사원 입문 교육을 진행했다. 사진=GC녹십자
GC녹십자는 이달 13일부터 이틀간 메타버스를 활용한 온라인 가상 연수원에서 신입사원 입문 교육을 진행했다. GC녹십자 메타버스 교육 화면. 이미지=GC녹십자

GC녹십자에 따르면 국내 제약사가 신입사원 교육에 메타버스를 도입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회사측은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교육의 한계를 극복하고, 신입사원들의 교육 몰입도 및 학습효과를 향상시키기 위해 메타버스를 활용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메타버스를 활용한 교육은 기존 방식 대비 쌍방 교류가 원활히 이뤄질 수 있다는 점이 강점이다. 실제로 MZ세대에게 익숙한 가상 공간에서 음성 대화 및 화상 연결, 화면 공유 등의 기능을 활용한 양방향 참여형 교육을 진행해 신입사원들의 만족도가 높았다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GC녹십자는 용인시에 위치한 GC녹십자 본사 및 R&D센터 전경과 신입사원 교육이 이뤄지는 교육장을 메타버스로 구현했다. 신입사원들은 본인의 아바타로 가상 연수원을 자유롭게 돌아다니며 동기들과 소통하고,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했다. 

GC녹십자 관계자는 “IT기술의 발전으로 교육 훈련의 패러다임이 변화하고 있다”며 “향후 메타버스를 활용한 사내 교육을 지속적으로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김진이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