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나이더 일렉트릭, 엔비디아와 AI 데이터센터 위한 파트너십 체결
슈나이더 일렉트릭, 엔비디아와 AI 데이터센터 위한 파트너십 체결
  • 최준 기자
  • 승인 2024.04.11 13: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전환 주도하는 파트너사에 데이터센터 최적화 인프라 제공
슈나이더 일렉트릭, 엔비디아와 AI 데이터센터 인프라 최적화 위한 파트너십 체결. 사진=슈나이더 일렉트릭
슈나이더 일렉트릭, 엔비디아와 AI 데이터센터 인프라 최적화 위한 파트너십 체결. 사진=슈나이더 일렉트릭

[이지경제=최준 기자] 에너지 관리 및 자동화 분야의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 슈나이더 일렉트릭이 인공지능(AI) 반도체 기업 엔비디아(NVIDIA)와 데이터센터 인프라 최적화 및 디지털 트윈 기술 기반 마련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AI 어플리케이션이 산업 전반에 걸쳐 주목을 받고 있는 동시에, 기존 컴퓨팅보다 더 많은 리소스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며 처리 능력에 대한 필요성이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특히 데이터센터 설계와 운영이 눈에 띄게 변화하고 복잡해지면서 업계에서는 운영의 효율성과 확장성을 모두 갖춘 안정적인 데이터센터 시스템을 신속하게 구축하고 운영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엔비디아의 첨단 AI 기술과 자사의 데이터센터 인프라에 대한 전문성을 바탕으로 데이터센터 레퍼런스 디자인을 최초로 출시해 업계 전반에 공개할 예정이다. 

이는 데이터센터 에코시스템 내 AI 배포 및 운영의 기준을 재정의해 업계 발전의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데이터처리, 엔지니어링 시뮬레이션, 전자설계 자동화 등을 위해 구축된 엔비디아의 가속 컴퓨터 클러스터에 최적화된 데이터센터 레퍼런스 디자인을 소개할 예정이다. 

해당 디자인은 고밀도 클러스터를 위한 간략 시운전과 고전력 분배, 액체 냉각 시스템 및 제어 기능을 구현하는 데 중점을 뒀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이 제공하는 데이터센터 레퍼런스 디자인은 파트너, 엔지니어 및 기업이 기존 데이터센터 운영에 참고할 수 있으며, 고밀도 AI 서버 및 액체 냉각AI 클러스터에 최적화된 새로운 데이터센터를 구축하는 데에도 활용할 수 있다. 

이안 벅 엔비디아 하이퍼스케일 및 HPC 부분 부사장은 “슈나이더 일렉트릭과 협력을 통해 차세대 엔비디아 가속 컴퓨팅 기술을 활용한 AI 데이터센터 설계를 제공하게 됐다”며 “이는 조직이 AI의 잠재력을 활용하고 산업 전반에 걸쳐 혁신과 디지털 전환을 추진하는 데 필요한 인프라를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판카즈 샤르마 슈나이더 일렉트릭 시큐어파워 사업부 데이터센터 비즈니스 총괄 부사장은 “데이터센터 솔루션에 대한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전문성과 엔비디아의 AI 기술 리더십을 결합해 기업이 데이터 센터 인프라의 한계를 극복하고 AI의 잠재력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며 “엔비디아와의 협력을 통해 보다 효율적이고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드는 데 큰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최준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