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동나비엔, 경기도와 ‘맑은 숨터 조성 사업’ 업무협약
경동나비엔, 경기도와 ‘맑은 숨터 조성 사업’ 업무협약
  • 김성미 기자
  • 승인 2024.04.18 10:3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약계층 다중이용시설에 레인지후드 기부·설치 사회공헌 활동
사진=경동나비엔
사진=경동나비엔

[이지경제=김성미 기자] 경동나비엔은 경기도가 주관하는 ‘2024 맑은 숨터 조성 사업’에 참여한다고 18일 밝혔다. 

경동나비엔은 이를 위해 17일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에서 유관 기관 및 참여기업들과 상호 협력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사업 주관인 경기도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재)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 맑은 공기 조성을 위해 동참하는 관련 기업 3개사 관계자가 참석했다.

맑은 숨터 조성 사업은 경기도 내 어린이와 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 다중 이용시설 100여 곳에 실내 공기질 개선과 함께 공간을 리모델링해주는 공익사업으로 2016년부터 진행됐다. 

경동나비엔은 취약계층에게 더욱 쾌적한 생활환경을 제공한다는 취지에 공감해 참여를 결정했다.

경동나비엔은 경기도와의 협업을 통해 취약계층 다중 이용시설에 레인지후드를 지원해, 요리매연 등 실내 공기질을 깨끗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또한 이용시설 중 설치 조건을 만족하는 곳에는 더욱 쾌적한 공기질 관리를 돕고자 환기청정기와 3D에어후드로 구성된 ‘환기청정기 키친플러스’를 선택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김용범 경동나비엔 영업마케팅 총괄임원은 “맑은 숨터를 조성하기 위한 뜻깊은 활동에 함께 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더 많은 분들께 맑은 공기를 선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성미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