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공단, 인천교통공사와 노후준비 지원 '맞손'
국민연금공단, 인천교통공사와 노후준비 지원 '맞손'
  • 문룡식 기자
  • 승인 2021.02.25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사 임직원 대상 노후준비 상담‧교육 서비스 제공

[이지경제=문룡식 기자] 국민연금공단은 인천교통공사와 ‘행복하고 안정된 노후준비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양 기관이 노후준비 지원을 위한 협력 체계를 구축해 국민연금과 노후준비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자 추진됐다.

사진=국민연금공단
박양숙(오른쪽) 중앙노후준비지원센터장(국민연금공단 복지상임이사)과 정희윤 인천교통공사 사장이 25일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국민연금공단

공단은 인천교통공사 직원을 대상으로 노후준비 상담과 교육서비스를 제공한다. 공사는 인천지하철 역사 내 홍보매체를 활용해 공단의 노후준비서비스를 적극 홍보하기로 했다.

공단은 지난 2015년부터‘노후준비 지원법’에 따라 중앙노후준비지원센터로 지정돼 전 국민을 대상으로 종합적인 노후준비서비스를 실시하고 노후준비 전문인력 양성, 서비스 프로그램 개발‧보급 등을 지원하고 있다.

지역노후준비지원센터 역할을 수행하는 109개 지사에서는 노후준비 4대 영역(재무·건강·대인관계·여가)을 중심으로 한 노후준비 종합 진단 및 교육‧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박양숙 중앙노후준비지원센터장(공단 복지상임이사)은 “전 국민 노후준비 지원을 위한 발걸음을 인천교통공사와 함께 하게 돼 든든하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이 노후준비서비스 발전을 위한 협력 관계를 이어가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