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투자, 작년 퇴직연금 적립금 증가율 1위
하나금융투자, 작년 퇴직연금 적립금 증가율 1위
  • 양지훈 기자
  • 승인 2021.03.15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간 적립금 증가율 39%…퇴직연금 사업자 중 1위

[이지경제=양지훈 기자] 하나금융투자는 지난해 말 기준 퇴직연금 적립금(운용관리 기준)이 연초보다 39%(1747억원) 늘어 퇴직연금 적립금이 1000억원 이상인 전체 사업자 중에서 성장률 1위를 기록했다고 15일 밝혔다.

하나금융투자가 지난해 퇴직연 적립금이 1000억원 이상인 사업자 가운데 적립금 증가율 1위를 차지했다고 15일 밝혔다. 사진=하나금융투자
하나금융투자가 지난해 퇴직연 적립금이 1000억원 이상인 사업자 가운데 적립금 증가율 1위를 차지했다고 15일 밝혔다. 사진=하나금융투자

특히 확정급여형(DB)의 적립금 증가율은 45.5%였으며, 확정기여형(DC)과 개인형퇴직연금(IRP) 부문에서도 각각 29.7%, 29.0% 증가해 고른 성장세를 보였다.

같은 기간 확정급여형(DB) 비원리금 보장 수익률도 15.42%로 증권업계 1위를 차지했다.

하나금융투자는 하나금융그룹 차원의 연금 전략을 실행하고 협업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해 초부터 은행과 공동으로 연금신탁그룹을 신설하고, 그룹 내 연금 관련 자원을 최적화해 퇴직연금 분야의 경쟁력을 높여 나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백남석 하나금융투자 연금사업팀장은 “하나금융투자 퇴직연금 부문의 양적‧질적 성장은 유관 부서와 전국 영업점 등 전사 차원의 공동 협업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앞으로도 고객 수요에 맞춘 다양한 포트폴리오와 저렴한 수수료, 다각적인 마케팅으로 신규 고객 확보와 만족도 향상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지훈 기자 humannature83@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