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연 한화 회장, 퓰너 헤리티지재단 전 회장과 만찬
김승연 한화 회장, 퓰너 헤리티지재단 전 회장과 만찬
  • 이지뉴스
  • 승인 2021.07.01 09: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 두번째부터)김승연 회장과  퓰너 헤리티지재단 아시아연구센터 회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한화
(왼쪽 두번째부터)김승연 회장과 퓰너 헤리티지재단 아시아연구센터 회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한화

[이지경제=이지뉴스] 김승연 한화그룹은 회장이 30일 서울 더플라자호텔에서 에드윈 퓰너 미국 헤리티지재단 아시아연구센터 회장과 만찬을 함께 했다.

1일 한화그룹에 따르면 김 회장과 퓰너 회장은 1980년대 초반부터 40년간 친분을 유지하고 있다.

이번 만남은 퓰너 회장이 코로나19 이후의 한미동맹 방안 등을 모색하는 서울 컨퍼런스에 참석하면서 마련됐다.

두사람은 만찬에서는 코로나19 이후의 한미 공존과 번영, 한미 우호관계 증진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 자리에는 한화생명 경제분석실장 황진우 전무와 한화호텔앤드리조트 프리미엄사업부 김동선 상무가 함께 했다.

한편, 퓰너 회장은 1973년 미국의 정책연구기관인 헤리티지재단 설립에 참여한 후 2013년까지 회장을 역임했으며 이후 헤리티지재단 내 아시아연구센터 회장을 맡고 있다.


이지뉴스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