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도 친환경이 대세”…KT·창신大, 환경친화 여행문화 확산
“여행도 친환경이 대세”…KT·창신大, 환경친화 여행문화 확산
  • 신광렬 기자, 이승렬 기자
  • 승인 2021.10.17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제주도, ‘무탄소 여행’ 행사…“전기차 타고 캠핑하며 AI 체험” 
​​​​​​​창신大, 한국관광공사와 ‘친환경 여행문화’ 확산 업무협약 체결

[이지경제=신광렬 기자] 친환경 여행 시대를 열기 위해 KT와 창신대학교가 친환경 여행문화 확산을 위해 두팔을 걷었다.

15일 ‘‘디지코 캠핑 인 제주’ 에 참가한 가족들이 캠핑을 즐기고 있는 모습. 사진=KT
15일 ‘‘디지코 캠핑 인 제주’ 에 참가한 가족들이 캠핑을 즐기고 있는 모습. 사진=KT

KT는 안전하고 새로운 여행 플랫폼을 개발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제주관광공사와 맺고, 제주도와 함께 ‘탄소 없는 섬 제주 여행’ 활성화를 위한 ‘디지코 캠핑 인 제주’를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KT와 제주도는 여행 취지에 맞춰 이달 15~16일 김녕해수욕장 야영장에서 행사를 열었으며, 참가자들은 KT의 각종 디지털 플랫폼을 체험하면서 전기차 등에서 야외 캠핑을 즐겼다.

참가자들의 캠핑장 입장과 퇴장 등은 모두 비대면으로 진행됐다. 캠핑에 필요한 편의용품, 식자재, 음료 등은 인공지능(AI) 서빙 로봇의 자율주행으로 전달됐다.

참가자들은 전기차 배터리 전력을 이용해 요리하고, 전기차를 직접 운행하면서 ‘KT원내비’를 통해 제주도에 구축된 차세대 지능형 교통 시스템인 ‘스마트도로’를 체험했다. 캠핑장에서는 KT의 동영상서비스 ‘시즌’의 AI 큐레이션을 활용해 영화와 드라마 등을 추천받아 관람하기도 했다.

KT와 제주관광공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디지털 플랫폼 기술력과 통합 관광 마케팅이 융합하는 새로운 사업 모델을 창출하고 '탄소 없는 섬 제주'를 만들어갈 계획이다.

창신대학교와 한국관광공사 경남지사가 최근 친환경 여행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이원근 창신대 총장과 박범철 한국관광공사 경남지사 지사장. 사진=창신대학교
창신대학교와 한국관광공사 경남지사가 최근 친환경 여행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이원근 창신대 총장과 박범철 한국관광공사 경남지사 지사장. 사진=창신대학교

부영그룹은 자사가 재정을 지원하는 창신대학교와 한국관광공사 경남지사가 최근 친환경 여행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창신대학교와 한국관광공사가 친환경 관광 콘텐츠 개발과 기후변화 대응 여행문화 확산과 관광 분야 인력양성 프로그램 개발 등에 협력을 하는 것을 내용으로 한다.

양 단체는 이번 협약을 통해 친환경 관광콘텐츠 개발과 관광 전문 인력 양성, 경남 관광산업 기반 조성, 지역 관광 역량 강화 등을 위해 교류하기로 했다.

창신대학교 글로벌관광경영학부 항공관광전공은 관광공사와 상호교류 등을 통해 대학생과 지역 공동체 등을 대상으로 친환경 여행문화 참여 유도 및 지원, 학생 관광 역량 맞춤형 프로그램 기획, 현장실습 인력의 선발·파견·관리 업무 등의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인재 양성을 하기로 했다.

이원근 창신대학교 총장은 “이번 업무협약이 지역문제 해결 능력을 갖춘 혁신 인재 양성과 지역 공동체 활성화의 기반을 마련해 지역 성장과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신광렬 기자, 이승렬 기자 singha1235@naver.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수남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정수남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