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작년 사회적가치 9조4천억원 창출…전년比 93%↑
SK하이닉스, 작년 사회적가치 9조4천억원 창출…전년比 93%↑
  • 신광렬 기자
  • 승인 2022.05.30 10: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 간접기여 전년比 81%↑…환경성과 마이너스 “개선 지속 노력”

[이지경제=신광렬 기자] SK하이닉스가 지난해 9조4173억원의 사회적 가치(SV : Social Value)를 창출했다.

30일 SK하이닉스에 따르면 이는 전년도(4조8887억원) 보다 무려 93% 급증한 것이다.

지난해 SK그룹 전체 사회적 가치 창출액인 18조4000억원의 절반을 넘는다.

SK하이닉스는 미국 마이크론의 주가 상승으로 반도체 수급 문제 해결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면서 주가가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경기도에 있는 SK하이닉스 이천공장 전경. 사진=이지경제
SK하이닉스가 지난해 9조4173억원의 사회적 가치를 창출했다. 경기도에 있는 SK하이닉스 이천공장 전경. 사진=이지경제

분야별로는 납세·고용·배당 등 ‘경제 간접 기여 성과’가 9조7201억원, ‘환경성과’는 –9527억원, ‘사회성과’는 6499억원으로 집계됐다.

납세, 고용, 배당 등을 평가하는 경제 간접 기여성과는 지난해 SK하이닉스가 창사 이래 최대 매출을 기록하면서 2020년 대비 81%(4조3465억원) 증가했다. 사회성과도 반도체 생태계 활성화 노력과 취약계층 대상 공헌활동 확대로 44%(1985억원) 늘었다.

그러나 환경성과에서는 글로벌 반도체 수요 확대에 따른 생산량 증가로 온실가스 배출 총량이 늘어나면서 부정적 영향이 2%(150억원) 커졌다.

경제간접 기여성과는 납세, 고용, 배당 모든 분야에서 수치가 커졌다.

납세는 이익 증가에 따라 전년 대비 160%(2조3633억원) 늘었다. 고용 분야도 구성원 수가 늘고 보상 규모가 커지며 56%(1조7245억원) 증가했다. 적극적인 주주환원 정책을 통해 배당도 32%(2586억원) 늘었다.

환경성과에서는 반도체 생산량이 확대됨에 따라 자원 소비량과 온실가스 배출량이 증가, 전년에 이어 마이너스 성과를 기록했다.

세부적으로 자원소비·환경오염 분야에서 전년 대비 부정적 비용이 3%(242억원) 증가했다. 단 제품·서비스 분야에서 저전력 제품 개발을 통해 128%(91억원) 늘어난 실적을 거두며 부정적 영향을 일부 상쇄했다.

SK하이닉스 관계자는 “환경 영향을 줄이기 위해 온실가스 배출 저감, 폐수 재이용 확대 등 다방면으로 노력하고 있다"며 "향후 환경 분야 개선에 역점을 두고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SK하이닉스가 지난해 9조 4173억 원의 사회적 가치를 창출했다. 부문별 성과 그래프. 이미지=SK하이닉스
SK하이닉스가 지난해 9조 4173억 원의 사회적 가치를 창출했다. 부문별 성과 그래프. 이미지=SK하이닉스

사회성과는 동반성장 분야에서 실적이 크게 좋아졌다.

SK하이닉스는 그동안 협력사를 위한 기술 지원과 교육을 꾸준히 진행하면서 반도체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노력을 해왔다. 또 협력사와 공동기술개발을 통해 소재·부품·장비 국산화에도 기여했다. 그 결과 지난해 동반성장 성과는 전년 대비 56%(1806억원) 증가했다.

이와 함께 사회공헌 분야에서는 감염병 상황에서도 비대면 중심의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 전년 대비 9%(97억원) 증가한 성과를 거뒀다. 사회적 기업 지원을 통해 '취약계층 삶의 질 향상 성과'는 45%(82억원) 늘었다.

김윤욱 SK하이닉스 부사장은 “지난 2019년부터 4년째 사회적 가치 성과를 발표하며 이해관계자와 투명하게 소통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회사의 사회적 가치 창출 중장기 목표인 ‘SV 2030’의 실행력을 높이고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경영을 강화해 인류와 사회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신광렬 기자 singha1235@naver.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이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김진우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