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경, ‘한국생산기술연구원장상’ 수상
애경, ‘한국생산기술연구원장상’ 수상
  • 정윤서 기자
  • 승인 2022.05.30 17: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탁세제 ‘스파크 3kg 리필’ 단일재질로 변경…재활용성↑ 탄소배출량↓

[이지경제=정윤서 기자] 애경산업이 ‘제16회 대한민국 패키징 대전’에서 ‘한국생산기술연구원장상’을 수상했다.

애경산업은 대표 세탁세제 브랜드 ‘스파크’의 3kg 제품에 친화적인 포장재를 도입한 것을 높게 평가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30일 밝혔다.

애경산업이 ‘제16회 대한민국 패키징 대전’에서 ‘한국생산기술연구원장상’을 수상했다. 사진=애경산업
애경산업이 ‘제16회 대한민국 패키징 대전’에서 ‘한국생산기술연구원장상’을 수상했다. 사진=애경산업

스파크 3kg 포장재는 기존 복합재질(비닐류 OTHER)에서 단일재질(비닐류 LDPE)로 포장재 필름을 변경해 재활용성을 높였다. 또 포장재를 밀봉할 때 필요한 실링온도를 기존 대비 낮춰 에너지를 절감하는 등 제품 생산 시 발생되는 탄소배출량도 줄이게 됐다. 

애경산업은 SK지오센트릭, 대림케미칼과 함께 이번 포장재를 개발했다.

애경산업 관계자는 “환경을 생각한 포장재 개발이 수상으로 이어져 기쁘게 생각한다”며 “애경산업은 앞으로도 환경 친화적인 제품 개발에 지속적인 노력을 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대한민국 패키징 대전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패키징기술센터가 주관한다. 우수한 포장 기술을 반영해 패키징 산업 발전에 기여한 기업 등에 포상함으로써 산업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목적으로 2007년부터 진행됐다.


정윤서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