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에너지, 나이스 신용등급 ‘A0’ 상향
DL에너지, 나이스 신용등급 ‘A0’ 상향
  • 이승렬 기자
  • 승인 2022.06.16 13: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이승렬 기자] DL에너지는 나이스신용평가 정기평가 결과 회사의 신용등급이 ‘A-(긍정적)’에서 ‘A0(안정적)’으로 한 단계 상향됐다고 16일 밝혔다. 

지난해 6월 한국신용평가의 'A0(안정적)' 등급 부여에 이은 신용등급 상향 조정이다.

DL에너지는 나이스신용평가 정기평가 결과 회사의 신용등급이 ‘A-(긍정적)’에서 ‘A0(안정적)’으로 한 단계 상향됐다고 밝혔다. 사진=DL에너지
DL에너지는 나이스신용평가 정기평가 결과 회사의 신용등급이 ‘A-(긍정적)’에서 ‘A0(안정적)’으로 한 단계 상향됐다고 밝혔다. 사진=DL에너지

NICE신용평가는 DL에너지에 대해 “지역별, 발전원별로 다변화된 투자사업으로부터 양호한 수익 회수를 통한 점진적 재무구조 개선 가능성이 전망된다”고 평가했다.

이번 신용등급 상향 이유로는 DL에너지의 주력 자회사인 포천파워의 양호한 신용도, 투자 대상 사업의 양호한 영업실적과 투자수익 확대 전망, 우수한 단기유동성 대응능력 등을 꼽았다.

DL에너지는 지난해 매출 523억원, 순이익 251억원을 달성했다. 올해 1분기에는 매출 256억원, 당기순이익 200억원을 기록했다.

 DL에너지 관계자는 “신용등급 상향에 따라 기존 사업과 연계한 신사업 발굴,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경영 강화를 적극 추진할 예정”이라며 “향후 철저한 리스크 관리를 통해 회사의 신용도를 더욱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승렬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