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일본 KDDI ‘5G 코어’ 솔루션 공급사로 선정
삼성전자, 일본 KDDI ‘5G 코어’ 솔루션 공급사로 선정
  • 이승렬 기자
  • 승인 2023.02.09 10: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日 주요 이동통신 사업자 대상 5G 코어 수주 성공 첫 사례
삼성전자와 일본 이동통신사업자 KDDI 로고. 로고=삼성전자
삼성전자와 일본 이동통신사업자 KDDI 로고. 로고=삼성전자

[이지경제=이승렬 기자] 삼성전자가 최근 일본 이동통신사업자 KDDI의 ‘5G 단독모드(SA) 코어’ 솔루션 공급사로 선정됐다.

코어 솔루션이란 스마트폰 등 모바일 기기 데이터 트래픽의 인터넷 연결을 위해 기지국과  연동해 단말 인증, 고객 서비스, 서비스 품질 관리 등을 제공하는 5G 핵심 인프라다.

 코어 솔루션은 고도의 기술력과 안정적인 품질 보장이 요구되고, 한번 도입이 되면 교체 주기가 길기 때문에 신규 공급자의 진입 장벽이 매우 높은 영역으로 평가된다.

특히 통신 서비스의 품질과 기술력을 매우 중시하는 일본 시장에서 삼성전자의 5G 기술 리더십을 또 한 번 입증한 것이라는 자평이다.

이번에 삼성전자가 공급하는 5G SA 코어는 동일한 플랫폼에서 4G와 5G를 동시에 지원하는 통합 솔루션이다. 

클라우드 네이티브 기반의 가상화 방식을 적용하여 높은 데이터 처리 속도와 유연한 용량 확장이 가능하다.

특히 데이터 트래픽이 지속 증가하는 시장 환경을 고려하여,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한 다양한 최신 기술이 적용됐다. 사전에 트래픽 과부하를 방지하는 ▲오버로드 컨트롤 기술, 실시간으로 문제를 감지하고 복구하는 ▲모니터링 기술, 실시간 백업 솔루션을 통해 서비스를 연속적으로 제공하는 ▲지오 리던던시(Geo-Redundancy) 기술 등이 탑재됐다.

아울러 삼성전자의 5G SA 코어는 최신 국제 표준인 릴리즈 17 기반의 네트워크 슬라이싱 기술을 지원한다. 이를 통해 하나의 물리적인 이동통신망을 다수의 독립된 가상 네트워크로 쪼개어 초저지연이 필요한 자율주행이나 초고속이 필요한 멀티 스포츠 경기 생중계 등 다양한 서비스별 맞춤형 통신을 제공할 수 있다.

릴리즈 17은 국제 이동통신 표준화 협력기구(3GPP)에서 제정한 5G 이동통신 기술표준이다.

이준희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 전략마케팅팀장(부사장)은 “삼성전자는 압도적인 5G 기술력과 사업자와의 장기적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글로벌 통신 시장에서 빠르게 입지를 확장해 왔다”며 “앞으로도 혁신과 도전을 통해 차세대 이동통신 시장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이끌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요카이 토시카즈 KDDI 모바일기술본부 본부장은 “KDDI는 클라우드 네이티브 코어 등 차세대 네트워크 기술을 지속 도입해 일반 고객과 기업을 대상으로 전례가 없던 혁신 서비스를 창출하고 실현해 나가고 있다”며 “최첨단의 통신 환경과 상용망 고도화를 위해 삼성전자와 협력을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승렬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