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SK페이, 오프라인 NFC 결제 시작
11번가 SK페이, 오프라인 NFC 결제 시작
  • 김진이 기자
  • 승인 2023.04.17 09: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약 1만4천개 매장서 SK페이·T멤버십 앱으로 NFC 결제

[이지경제=김진이 기자] 11번가의 간편결제 서비스 SK페이가 오프라인 매장에서 NFC(근거로 무선 통신) 결제 서비스를 오픈했다.

11번가는 17일부터 전국 세븐일레븐, 뚜레쥬르, 빕스 매장에서 SK페이와 SK텔레콤의 T멤버십 앱으로 NFC 결제를 할 수 있다고 밝혔다.

11번가의 간편결제 서비스 SK페이가 오프라인 매장에서 NFC 결제 서비스를 오픈했다. 사진=11번가
11번가의 간편결제 서비스 SK페이가 오프라인 매장에서 NFC 결제 서비스를 오픈했다. 사진=11번가

SK페이는 기존 바코드 방식으로 오프라인 결제를 제공해 왔지만 이번 NFC 결제 추가로 각 매장에 설치된 SK페이 전용 NFC 태그에 스마트폰을 갖다 대는 것만으로 편리하게 결제할 수 있게 됐다.

이를 통해 NFC 결제가 가능한 매장은 약 1만4000곳이다. SK페이에 미리 등록해 둔 카드결제(일부 카드사 제외, BC카드·삼성카드), 선불충전 결제(SK페이 머니), 계좌이체, 휴대폰 소액결제 등 다양한 결제수단을 모두 이용할 수 있다.

이날 업데이트 된 최신 버전의 SK페이 앱을 실행해 원하는 결제수단을 선택하고 생체인증이나 결제 비밀번호 입력 후 SK페이 전용 NFC 태그에 갖다 대면 결제가 완료된다. T멤버십 앱에서도 SK페이 결제를 켜고 동일하게 이용할 수 있다. T멤버십 가맹점에서 할인·적립 등이 자동으로 적용돼 편리하다.

11번가는 안정적인 오프라인 NFC 결제를 제공하기 위해 NFC를 이용한 정보전달 솔루션으로 지난해 과기부 주최 ‘제22회 모바일 기술대상’ 대통령상을 수상한 결제 인프라 전문 스타트업 올링크와 협력했다.

11번가는 앞으로 오프라인 제휴 가맹점을 확대하면서 오프라인 매장 NFC 단말기 보급 등 인프라 확대에 주력하면서 1800만 SK페이 이용자들이 온오프라인을 아울러 더욱 편리한 결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 안정 및 확산에 힘쓸 계획이다.

김종호 11번가 페이먼트기획담당은 “2012년 페이핀으로 국내 온라인 간편결제 시장을 개척한 11번가는 NFC 결제를 추가한 SK페이를 통해 온라인은 물론 오프라인 에서도 가장 편리한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며 “세상 편한 결제를 모토로 하는 SK페이로 고객의 결제 편의성 제고는 물론 결제 기반의 다양한 연계 서비스 경쟁력을 확보하는 것에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SK페이는 11번가를 비롯해 기프티콘, T월드, SK스토아와 교보문고, 우체국쇼핑 등 36곳의 온라인 가맹점에서 이용할 수 있다. 오프라인은 전국 T월드 대리점과 편의점, 베이커리, 레스토랑 등 약 2만6000여곳 매장에서 바코드나 NFC로 이용할 수 있다.


김진이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