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릴 하이브리드 전용스틱 신제품 ‘믹스 업투’ 출시
KT&G, 릴 하이브리드 전용스틱 신제품 ‘믹스 업투’ 출시
  • 김성미 기자
  • 승인 2024.03.06 10: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전국 동시 판매 개시...릴 하이브리드 전용스틱 총 11종으로 확대
릴 하이브리드 전용스틱 신제품 ‘믹스 업투’ 이미지. 사진=KT&G
릴 하이브리드 전용스틱 신제품 ‘믹스 업투’ 이미지. 사진=KT&G

[이지경제=김성미 기자] KT&G가 궐련형 전자담배 ‘릴 하이브리드’의 전용스틱인 ‘믹스 업투’를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믹스 업투는 이날부터 전국 편의점에서 구매가 가능하다. 가격은 1갑당 4500원이다. 

이번 신제품 출시로 릴 하이브리드 전용스틱인 믹스는 ‘믹스’, ‘아이스 더블’, ‘아이스 뱅’ 등 총 11종으로 확대됐다.

 2018년 첫 선을 보인 릴 하이브리드 시리즈는 액상 카트리지와 스틱을 동시에 사용하는 KT&G만의 독자 기술이 적용된 제품으로, 풍부한 연무량과 청소 불편 해소 등 편의성을 극대화하여 소비자들에게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해 7월 기존 버전을 업그레이드해 출시한 ‘릴 하이브리드 3.0’은 3가지 흡연 모드와 ‘일시 정지’ 기능 등 첨단 기술이 추가적으로 접목됐다.

릴 하이브리드 3.0은 기존 릴 하이브리드 2.0과 퍼포먼스면에서 동일한 ‘스탠다드 모드’, 강한 임팩트의 ‘클래식 모드’, 그리고 예열 시간을 10초로 단축한 ‘캐주얼 모드’ 등 다양한 방식으로 사용할 수 있다. 

디바이스의 작동을 잠시 멈추거나 한 개비의 스틱을 흡연하는 동안 총 2분 내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일시 정지하는 것도 가능하다.

임왕섭 KT&G NGP사업본부장은 “KT&G는 소비자들의 수요를 반영한 혁신 디바이스와 다양한 스틱으로 고객들의 성원 속에 국내 전자담배 시장점유율 1위를 수성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과학적 개발역량과 최고 수준의 제조 기술을 바탕으로 혁신적인 플랫폼을 제공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도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미 기자 chengmei@hanmail.net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