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지자체와 ‘스마트 슈퍼’ 800개 육성한다
중기부, 지자체와 ‘스마트 슈퍼’ 800개 육성한다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1.03.09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인 운영에 필요한 기술·장비 중기부 500만원, 지자체 200만원 지원

[이지경제=김보람 기자] 중소벤처기업부는 9일 동네 슈퍼의 경쟁력 강화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스마트슈퍼 육성사업’에 참여할 53곳의 지자체를 선정했다고 이날 밝혔다.

스마트슈퍼 육성사업은 동네 슈퍼에 출입인증 장치, 무인 계산대 등 무인 운영에 필요한 기술과 장비를 도입해 소상공인이 야간시간에 추가 매출을 올리고 노동시간을 단축해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에 각 지자체는 4월 중 소상공인진흥공단과 공동으로 담당 지역에 있는 동네 슈퍼 중 신청을 받아 현장 평가 등을 거쳐 희망 점포 800개를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된 점포는 사전진단, 스마트기술·장비 도입, 교육과 사후관리에 대해 중기부(최대 500만원)과 지자체(200만원 이상)로부터 지원받게 된다.

배석희 중기부 소상공인경영지원과장은 “동네 슈퍼와 같은 지역 상권을 살리는 데 있어 규제나 보호 위주의 정책으로는 한계가 있다”며 “동네 슈퍼의 디지털화를 지속할 수 있는 다양한 모델을 지속해서 도입해 유통산업의 주체로 변화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