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두산인프라코어, 친환경 선박시장 선점나서…전자식 선박엔진 출시
현대두산인프라코어, 친환경 선박시장 선점나서…전자식 선박엔진 출시
  • 정수남 기자
  • 승인 2021.09.12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정수남 기자] 현대중공업그룹 건설기계부문 계열사인 현대두산인프라코어가 세계 친환경 선박 시장을 선점한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이를 위해 출력, 연료효율을 기존 제품보다 크게 개선한 친환경 전자식 선박엔진 DX12를 12일 선보였다고 밝혔다.

이번 신형 DX12는 배기량 11.1리터로, 최고 출력 550마력을 자랑한다. 이 엔진은 주로 어선 등 중소형 선박에 실리면, 연료를 고압으로 분사하는 커먼레일 시스템을 갖춰 기존 기계식 엔진보다 출력과 연료효율을 각각 10%, 5% 이상 높였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가 최신 전자식 선박엔진을 출시했다. (왼쪽부터)전자식 선박엔진 DX12와 유해물질 배출 차단 기술이 적용된 SCR 머플러. 사진=현대두산인프라코어
현대두산인프라코어가 최신 전자식 선박엔진을 출시했다. (왼쪽부터)전자식 선박엔진 DX12와 유해물질 배출 차단 기술이 적용된 SCR 머플러. 사진=현대두산인프라코어

아울러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중소형 선박이 엔진 기관실이 협소한 점을 고려해 엔진 크기를 작게 해 공간 활용성을 크게 개선했다. 이번 신형 선박 엔진은 유해물질 배출을 차단하는 고효율 SCR(선택적 환원촉매) 기술을 지녀, 국제해사기구(IMO)의 ‘대기오염방지 3차 규제(Tier3)’를 충족한다.

이 엔진은 식물성오일을 활용한 바이오디젤(HVO) 연료나 천연가스 액체연료화(GTL) 기술을 활용해 생산한 친환경 연료도 사용할 수 있는 친환경 엔진이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하반기에 전자식 선박엔진 DL06(6리터)과 DL08(8리터)도 출시하고, 친환경, 고효율 선박 시장을 선점한다는 계획이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유럽과 북미 등 선진시장 등이 선박의 배출가스 규제를 강화하고 있는 점을 감안해 우선 선진 시장을 공략한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 임형택 상무는 “DX12 전자식 선박 엔진은 연비와 내구성, 후처리기술 등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경쟁력을 갖췄다. 이번 전자식 엔진으로 유럽, 북미 등 해외 선진시장을 적극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수남 기자 perec@ezy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