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公, 투명하고 공정한 채용 실천…‘교육부 장관상’ 수상
국민연금公, 투명하고 공정한 채용 실천…‘교육부 장관상’ 수상
  • 김수은 기자
  • 승인 2021.12.20 10: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편견 없는 채용 문화 정착 선도…2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17일 서울 명동 로얄호텔에서 열린 ‘2021년 공정채용․블라인드채용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김연수 국민연금공단 차장(오른쪽)이 교육부 장관상을 받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국민연금공단
17일 서울 명동 로얄호텔에서 열린 ‘2021년 공정채용․블라인드채용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김연수 국민연금공단 차장(오른쪽)이 교육부 장관상을 받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국민연금공단

[이지경제=김수은 기자] 국민연금공단이 투명하고 공정한 채용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국민연금공단은 17일 고용노동부와 산업인력공단이 주최한 ‘2021년 공정 채용·블라인드 채용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교육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공정 채용·블라인드 채용 우수사례 경진대회는 2016년부터 공정 채용을 실천하고 있는 공공부문과 민간분야의 우수사례를 발굴하고 이를 확산하기 위해 매년 실시하고 있다.

국민연금공단은 2018년부터 블라인드 채용을 실시하고, 공공기관의 편견 없는 채용 문화 정착을 선도해왔다. 이에 따라 작년 고용노동부 장관상 수상에 이어 2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국민연금공단은 직무능력 위주로 지원자를 심사하기 위해 채용 전 과정에서 나이와 학력, 전공 등 모든 편견 요소를 배제하고 철저한 블라인드 채용을 운영 중이다. 

그 결과 특정 연령대와 지역, 성별 등에 치중되지 않은 다양한 인재 선발이 가능했다. 특히 올해 신규 채용된 직원의 여성 비율이 69%에 이르며, 지방 학교(서울·경기·인천지역 제외)를 졸업한 비수도권 인재 비율도 59%를 기록했다.

이와 더불어 채용 비리 신고센터 상시 운영, 채용 관련 비위에 대한 징계 강화 등 채용 비리 요인을 원천 차단하기 위한 제도적 장치를 마련했다. 이로써 블라인드 채용 제도를 도입한 2018년 이후 단 한 건의 채용 비리도 발생하지 않았다.

박정배 기획이사는 “직무능력 중심의 인재 선발을 위해 힘써온 그동안의 노력이 대외적으로 인정받아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공단은 지원자들에게 균등한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투명하고 공정한 채용이 이뤄지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수은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