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코트 냄새와 얼룩엔 ‘다우니 냄새 딥클린 세탁세제’가 해결사
겨울 코트 냄새와 얼룩엔 ‘다우니 냄새 딥클린 세탁세제’가 해결사
  • 정윤서 기자
  • 승인 2022.11.10 09: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눈에 보이지 않는 섬유 속 냄새 얼룩까지 말끔히 제거해 더 깨끗
찬물에도 빨리 녹는 뛰어난 용해력…’환경· 지속가능성’까지 고려

#자취하는 직장인 성주은씨는 추워지는 날씨에 맞춰 옷장을 열고 겨울옷 정리를 시작했다. 옷장 문을 여니 몇 개월 동안 방치돼 퀴퀴한 냄새를 풍기는 니트와 두터운 침구가 쏟아져 나왔다. 세탁하면 괜찮아질까 수차례 세탁을 했지만, 특유의 쿰쿰한 냄새는 사라지지 않아 고민이 깊어졌다.

[이지경제=정윤서 기자] 추워지는 날씨에 맞춰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은 옷장정리다. 그러나 겨울옷은 아무리 깨끗하게 세탁해 보관해도 밀폐되고 습한 옷장에 여름을 거쳐 오랜 시간 방치되기 때문에 꺼낼 때 특유의 꿉꿉한 냄새를 풍긴다. 이러한 섬유 속 냄새는 갖은 방법을 동원해도 사라지지 않는 경우가 많다.

여러 번 세탁을 해도 냄새가 사라지지 않은 이유는 근본적인 원인인 ‘냄새 얼룩’이 제거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냄새 얼룩은 충분히 세탁되지 않은 섬유 속 오염물이 오랜 시간 축적돼 산화하는 과정에서 형성된다.

다우니 냄새 딥클린. 사진=한국P&G
다우니 냄새 딥클린. 사진=한국P&G

특히 여름철 옷장이나 실내 건조 중인 방 안 등 습기가 많은 환경에서 몸에서 분비된 피지와 땀, 유기물 등이 충분히 제거되지 않은 채 반복적으로 축적되며 악취를 유발한다. 이러한 냄새 얼룩은 눈에 직접적으로 보이지 않기 때문에 간과하기 쉬워 세탁 후에도 섬유 속에 잔존해  냄새를 유발한다.

최근 한국P&G에서 출시한 ‘다우니 냄새 딥클린’은 이러한 고민을 해결해 주는 세탁세제다. 프레시 민트와 라벤더 클린, 실내건조 등 3종 출시된 다우니 냄새 딥클린은 단순히 향으로 냄새를 덮는 것이 아니라, 냄새의 근본적인 원인인 ‘냄새 얼룩’을 제거한다. 다우니만의 더욱 강력해진 포뮬러로 냄새의 원인이 되는 미세한 얼룩까지 깔끔하게 제거해 세탁 후 상쾌함만 남긴다.

다우니 냄새 딥클린 세탁세제는 환경 지속가능성도 함께 고려했다. 일반적으로 차가운 물로 의류를 세탁하면 온수를 사용할 때보다 전력 사용량과 탄소 배출을 줄일 수 있다.

다우니 냄새 딥클린 세탁세제는 새로운 효소 성분을 포함해 찬물에도 빠르게 녹는 뛰어난 용해력을 자랑한다. 세탁 잔여물 걱정없이 효과적인 딥클렌징이 가능하도록 개발돼 세제 잔여물이 섬유에 다시 축적되며 냄새를 유발하는 것을 방지하는 게 장점이다.


정윤서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2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이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이용범, 최민이
  • 편집국장 : 김성수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