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설엔 ‘효’를 선물하세요”
“이번 설엔 ‘효’를 선물하세요”
  • 김진이 기자, 정윤서 기자
  • 승인 2023.01.19 11: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국제약, ‘잇몸건강24 캠페인’…“부모님 잇몸 건강 챙겨 드리세요”
​​​​​​​KGC인삼공사, 설맞이 홀로 어르신을 위한 건강나눔 ‘효배달’ 캠페인

[이지경제=김진이 기자] 동국제약과 KGC인삼공사가 설을 맞아 건강 캠페인에 나섰다. 

잇몸약 인사돌로 잘 알려진 동국제약은 부모님 건강에 필수적인 잇몸 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잇몸건강24’ 캠페인을 펼친다고 19일 밝혔다.

사진=동국제약
잇몸약 인사돌로 잘 알려진 동국제약은  부모님 건강에 필수적인 잇몸 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캠페인을 펼친다. 사진=동국제약

동국제약은 이 캠페인을 통해 잇몸 관리의 중요성이나 잇몸병과 전신질환의 관련성과 같은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잇몸이 건강해야 인생이 건강하다’는 메시지를 전달하겠다는 계획이다.

잇몸 건강관리는 50대 이상부터 유병률이 급속히 높아지는 잇몸병은 고혈당·당뇨, 만성 스트레스·우울증, 심부전, 류마티스 관절염, 신장염 등의 전신 질환과도 관련이 있다. 

잇몸 건강이 악화되면 잇몸이 붓고 출혈이 발생하거나 심한 경우 치아를 상실할 가능성이 높아져 음식물을 잘 씹는 것이 어려워진다. 음식물을 잘 씹지 못하면 소화 작용과 영양 흡수를 방해하기 때문에 전신 건강에 악순환이 이어질 수 있다.

부모님이 임플란트 시술을 고려하고 있다면 잇몸 관리에 더욱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잇몸병은 잇몸 겉인 치은(잇몸)에서 발생해 심한 경우 잇몸 속 치주인대와 치조골까지 파괴된다. 치조골은 치아를 단단하게 잡아주는 잇몸뼈로 임플란트 시술을 하려면 식립할 지지기반인 치조골이 건강해야 한다. 이에 임플란트 전후로는 잇몸 겉과 속까지 튼튼하게 유지하는 관리가 필요하다.

동국제약 관계자는 “잇몸 건강 관리법으로는 ▲올바른 칫솔질하기 ▲치과 정기적으로 방문하기 ▲의약품으로 잇몸 추가 관리하기 등 기본 구강건강 수칙을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KGC인삼공사가 설을 맞아 홀로 계신 어르신을 위한 건강 나눔 사업인 ‘효(孝)배달’ 캠페인을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진행한다. 

KGC인삼공사가 홀로 계신 어르신을 위한 건강 나눔 사업인 ‘효(孝)배달’ 캠페인을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진행한다. 사진=KGC인삼공사
KGC인삼공사가 홀로 계신 어르신을 위한 건강 나눔 사업인 ‘효(孝)배달’ 캠페인을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진행한다. 사진=KGC인삼공사

이 캠페인은 직원들이 모은 동일한 금액을 회사가 1:1로 매칭시켜 지원하는 ‘정관장 펀드’에 네이버 해피빈을 통한 네티즌의 참여로 모아진 금액을 더해 재원으로 사용한다.

캠페인을 통해 회사는 물론 임직원과 소비자가 함께 참여해 더욱 의미가 있는 이번 행사는 우리 주위에 소외된 어르신에게 ‘효(孝)’를 선물할 수 있는 소중한 경험을 제공한다.

마련된 재원은 복지 사각지대인 차상위 계층의 홀로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건강용품과 떡국 등 설음식을 준비하는데 전액 사용된다. 

여기에 KGC인삼공사가 기부한 정관장 홍삼 등의 제품을 더해 어르신들은 정관장 제품, 설음식, 건강용품 등 온기와 사랑을 담은 ‘종합효도패키지’를 받게 된다. 

‘종합효도패키지’는 17일부터 설 전날인 21일까지 순차적으로 배달된다. 정관장 봉사단과 대한적십자사 봉사단이 함께 만든 명절음식과 정관장 제품, 건강용품이 함께 포장돼 홀로 계신 어르신에게 전달된다.

캠페인 참여방법은 오는 27일까지 네이버 해피빈이나 정관장 직영 온라인몰 ‘정관장몰’ 이벤트 게시판을 이용하면 된다. 건강한 나눔 참여자들에게는 추첨을 통해 설날 선물을 제공한다.

김호겸 KGC인삼공사 대외협력실장은 "앞으로도 다양한 상생 협력과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이웃과 함께 나누는 ‘더 건강한 세상 만들기’를 위한 노력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진이 기자, 정윤서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2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이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이용범, 최민이
  • 편집국장 : 임흥열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