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소부장 공급망센터 개소...품목 다변화 등 적극 지원
산업부, 소부장 공급망센터 개소...품목 다변화 등 적극 지원
  • 최준 기자
  • 승인 2023.06.19 11: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계와 밀착 협력하는 산업 공급망 협의회 발족
산업통상자원부. 사진=이지경제
산업통상자원부. 사진=이지경제

[이지경제=최준 기자] 국내기업의 공급망 안정화를 종합 지원하는 소부장(소재, 부품, 장비) 공급망센터가 개소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에서 ‘소재·부품·장비산업 공급망센터’ 현판식을 개최하고 정식 개소했다고 19일 밝혔다.

센터는 지난달 소부장 특별법이 소부장 및 공급망 특별법으로 확대 개정됨에 따라 법정기관이 됐다.

센터는 해외무역관을 보유한 코트라를 총괄센터로 무역협회, 기계산업진흥회로 구성됐으며 ▲공급망 정보 수집, 분석 및 전파 ▲공급망 정보시스템 구축 운영 ▲공급망 안정화 지원사업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한편 이날 공급망센터 주관으로 업종별 협·단체 대표 등이 참석한 산업공급망협의회가 열렸다.

협의회에서는 최근 G7 정상회담 이후의 공급망 국제공조 동향, 유럽연합(EU) 배터리법 입법 동향 등에 대한 논의의 장이 마련됐다.

산업부는 각 관련기관과 함께 정기적으로 산업공급망협의회를 개최해 수입처 다변화, 생산시설 구축, 금융·세제 등 국내 기업의 공급망 관리를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현판식에 참석한 장영진 산업부 1차관은 “공급망을 중심으로 세계 경제 질서가 재편되고 있으며 대외 의존도가 높은 우리 경제 특성상 공급망 관리는 필수적”이라며 “산업부는 현재 119개인 소부장 관련 공급망 인정품목을 올해 하반기 200개로 확대하고 공급망 안정 품목의 자립화와 다변화 등을 적극 지원하겠다고”말했다.

이어 “글로벌 공급망 리스크를 사전에 포착하고 선제 대응하는 조기경보시스템(EWS)을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등을 접목해 고도화함으로써 공급망 이상 징후를 실시간 파악하고 컨틴전시(비상계획) 플랜을 통해 공급망 충격을 조기에 차단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최준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2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이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이용범, 최민이
  • 편집국장 : 임흥열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