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신규등록 수입 승용차 27만1034대…4.4% 감소
지난해 신규등록 수입 승용차 27만1034대…4.4% 감소
  • 김성미 기자
  • 승인 2024.01.04 12:5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3년 베스트셀링 모델은 ‘메르세데스-벤츠 E 250’

[이지경제=김성미 기자]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지난해 신규등록 수입 승용차 누적대수가 27만1034대로 2022년 28만4435대보다 4.4% 감소했다고 4일 발표했다.

2023년 12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는 11월 2만4740대보다 10.0% 증가했으나 전년 동기(2만9640대)보다는 8.2% 줄어든 2만7223대로 집계됐다.

브랜드별 등록대수는 BMW 7만7395대, 메르세데스-벤츠 7만6697대, 아우디 1만7868대, 볼보 1만7018대, 렉서스 1만3561대, 포르쉐 1만1355대, 폭스바겐 1만247대, 미니 9535대, 토요타 8495대, 쉐보레 5589대, 랜드로버 5019대, 지프 4512대, 포드 3450대, 푸조 2026대, 링컨1658대, 폴스타 1654대, 혼다 1385대, 캐딜락 975대, 벤틀리 810대, GMC 437대, 마세라티 434대, 람보르기니 431대, 롤스로이스 276대, DS 153대, 재규어 54대였다. 

배기량별 등록대수는 2000cc 미만 14만3159대(52.8%), 2000~3000cc 미만 8만1312대(30.0%), 3000~4000cc 미만 1만3458대(5.0%), 4000cc 이상 6533대(2.4%), 기타(전기차) 26,572대(9.8%)로 나타났다. 

국가별로는 유럽 23만972대(85.2%), 일본 2만3441대(8.6%), 미국 1만6621대(6.1%) 순이었다. 연료별로는 가솔린 11만9632대(44.1%), 하이브리드 9만1680대(33.8%), 전기 2만6572대(9.8%), 디젤 2만2354대(8.2%), 플러그인하이브리드 1만796대(4.0%) 순이었다.

구매유형별로는 27만11034대 중 개인구매(16만3357대)는 60.3%, 법인구매(10만7677대)는 39.7%였다. 

개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경기 5만1108대(31.3%), 서울 3만4728대(21.3%), 인천 9916대(6.1%) 순이었다. 법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인천 3만4803대(32.3%), 부산 2만5501대(23.7%), 경남 1만6203대(15.0%) 순으로 집계됐다. 

2023년 베스트셀링 모델은 메르세데스-벤츠 E 250(1만2326대), BMW 520(1aks451대), 렉서스 ES300h(7839대) 순이었다.

정윤영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 부회장은 “2023년 수입 승용차 시장은 일부 브랜드의 물량부족 및 신차출시를 앞둔 재고 소진 등으로 2022년 대비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김성미 기자 chengmei@hanmail.net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2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이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이용범, 최민이
  • 편집국장 : 김성수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