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플라자, 특선 요리부터 디저트까지...봄 신메뉴 출시
더 플라자, 특선 요리부터 디저트까지...봄 신메뉴 출시
  • 김선주 기자
  • 승인 2024.03.05 09: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식당 도원·뷔페 세븐스퀘어, 제철 식재료 활용한 프로모션 진행
수석 셰프 비롯한 전담팀이 전국 각지 다니며 최고급 식자재 공수
세븐스퀘어 봄 특선 메뉴. 사진=한화호텔앤드리조트
세븐스퀘어 봄 특선 메뉴. 사진=한화호텔앤드리조트

[이지경제=김선주 기자] 한화호텔앤드리조트가 운영하는 더 플라자에 봄 향기가 물씬 느껴진다.

한화호텔앤드리조트 더 플라자는 봄을 맞아 제철 식재료를 활용한 프로모션을 5월31일까지 선보인다.

더 플라자 중식당 도원과 뷔페 세븐스퀘어는 매년 계절별 특화 메뉴를 출시해 인기를 끌고 있다.

특화 메뉴는 수석 셰프를 비롯한 전담팀이 전국 각지를 다니며 최고급 식자재를 공수한다. 이번 봄에는 경기 평택 꽃송이버섯, 전남 완도 전복 등을 산지에서 직접 받는다. 고객 만족도가 높은 원 플레이트(개별 접시에 담아주는 형식) 비중을 더욱 높이고 화사한 봄을 연상케 하는 색감을 표현한 것도 이번 봄 메뉴의 특징이다.

도원은 봄의 새로운 설렘을 미식으로 함께 즐기자는 취지의 ‘신적교동(新的激动)’ 특선 코스를 마련했다.

코스는 해산물과 두릅을 곁들인 ‘봄 해산물 XO소스’, 볶은 한우 안심에 흑후추 소스와 죽순을 올린 ‘봄 채소 흑후추 우육’ 등 총 7종 요리로 구성됐다. 단품 메뉴로는 중식 경력 19년 차 ‘우시롱(卢仕龙)’ 셰프가 개발한 홍콩식 소고기 물만두, 각종 해산물과 봄나물을 넣은 춘향탕면이 제공된다.

세븐스퀘어는 냉이와 달래, 도다리, 주꾸미 등 제철 식재료를 활용해 총 33종 메뉴로 세분화했다.

절인 생선회와 함께 제공되는 참치 내장 젓갈은 일본에서 ‘술 도둑(酒盜)’으로 불리며 고급 재료로 손꼽힌다. 디저트로는 블랑제리 더 플라자의 스테디셀러 ‘블루베리 생크림 케이크’와 유기농 EBA 아이스크림 등을 준비했다. 

한화호텔앤드리조트 관계자는 “더 플라자 특화 메뉴는 전담팀이 전국 각지를 다니며 최고급 품질의 제철 식재료를 공수해 입소문을 타고 있다”며 “실제로 도원과 세븐스퀘어 고객 수와 매출이 코로나19 이전 보다 훨씬 상회하는 수준까지 회복했다”고 말했다.


김선주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2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이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이용범, 최민이
  • 편집국장 : 김성수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