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진세 교촌에프앤비 회장,  ‘자랑스러운 고대법대인상’ 수상
소진세 교촌에프앤비 회장,  ‘자랑스러운 고대법대인상’ 수상
  • 이지뉴스
  • 승인 2022.06.16 11: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이지뉴스] 교촌치킨을 운영하는 교촌에프앤비 소진세 회장이 15일 열린 ‘2022 고대법대인의 밤’에서 ‘자랑스러운 고대법대인상’을 수상했다. 

교촌에프앤비 소진세 회장이 ‘2022 고대법대인의 밤’에서 ‘자랑스러운 고대법대인상’을 수상했다. 사진=교촌에프엔비
교촌에프앤비 소진세 회장이 ‘2022 고대법대인의 밤’에서 ‘자랑스러운 고대법대인상’을 수상했다. 사진=교촌에프엔비

소진세 교촌에프앤비 회장은 1977년 롯데그룹에 입사한 이래 롯데백화점 상품본부장과 마케팅본부장, 롯데미도파 대표이사, 롯데슈퍼·코리아세븐 대표이사, 롯데그룹 대외협력단장, 사회공헌위원장 등 롯데그룹에서 40여년간 종사하며 국내 유통 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

2019년 교촌에프앤비 회장으로 취임한 이후, 2020년에는 외식 프랜차이즈 최초로 교촌에프앤비를 코스피에 상장시켰다. 지난해는 창사 이래 최대 매출과 가맹점 폐점률 0%라는 상생 경영의 기념비적인 성과를 만들어냈다.

이와 함께 학대피해아동 후원, 보이스피싱 예방 지원, 코로나 19 피해 돕기, 자립준비청년 및 결식우려아동 지원사업 등 도움이 필요한 사회 곳곳에도 큰 관심을 가지며 나눔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소진세 교촌에프앤비 회장은 “40년 넘게 유통 산업 발전을 생각하며 우직하게 한 길만 걸어온 것이 이처럼 뜻 깊은 결과로 돌아와 매우 기쁘다”며 “우리나라 산업 역군으로서 더욱 정진하라는 뜻으로 받아들이고 앞으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뉴스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