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금융家] 신한은행, 예적금 금리 선제적 인상
[오늘의 금융家] 신한은행, 예적금 금리 선제적 인상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2.07.08 11: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은행, 예적금 금리 최고 0.7%p 인상
케이뱅크, 조건없 연 3% ‘100일 예금’ 특판
KB국민은행, ‘Hot Summer 환전 이벤트’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최근 상승하는 시장금리를 반영해 예적금 25종의 기본금리를 최고 0.7%포인트(p) 인상했다고 8일 밝혔다.

신한은행이 최근 금리의 지속적인 상승에 맞춰 예적금 금리를 선제적으로 인상했다. 사진=신한은행

상품별 가입기간에 따라 거치식 예금 3종은 0.5%p ~ 0.7%p, 적립식 예금 22종은 0.3%p ~ 0.7%p 인상된다.

이번 인상으로 신한 쏠(SOL) 이용 고객에게 우대금리를 제공하는 ‘신한 쏠만해 적금’은 0.3%p가 인상돼 최고 연 5.3% 금리가 적용된다. 주거래 고객을 위한 대표 적립식 예금인 ‘신한 알.쏠 적금’ 1년 만기는 0.5%p가 인상돼 최고 연 3.7% 금리로 바뀐다.

또 신한은행의 대표적인 ESG 상품인 ‘아름다운 용기 정기예금’은 0.7%p가 인상돼 연 3.0%로, ‘아름다운 용기 적금’은 0.7%p가 인상돼 최고 연 3.7%로 변경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최근 시장금리의 지속적인 상승으로 인해 안전자산을 선호하는 수요에 맞게 예적금 금리를 선제적으로 인상했다”며 “앞으로도 한국은행의 기준금리와 시장금리 상승에 발맞춘 신속한 금리 인상으로 고객에게 실질적인 금리 혜택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케이뱅크] 조건없이 최고 연 3% 금리 '100일 예금' 특판 시행!.jpg
케이뱅크가 조건없이 최고 연 3% 금리의 '100일 예금'의 특별판매를 시작한다. 사진=케이뱅크

케이뱅크(은행장 서호성)가 ‘코드K 정기예금’의 가입기간 100일에 한정해 최고 연 3% 금리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케이뱅크는 11일부터 ‘코드K 정기예금’(100일) 우대금리 연 1.2%를 제공하는 이벤트를 시작한다. 기본금리 연 1.8%에 우대금리를 더해 최고 연 3.0%의 높은 금리가 제공된다.

이벤트 코드 입력만 하면 별도 조건 없이 우대금리를 받을 수 있고 가입기간 100일이 자동 지정된다. 가입 금액은 최소 100만원으로 개인 한도 제한은 없고 상품 판매 한도는 1000억원이다.

케이뱅크는 지난 달 ‘코드K 자유적금’ 연 5%(3년) 금리 적용 이벤트의 큰 인기에 힘입어 지난 1일부터 ‘주거래우대 자유적금’, 코드K 자유적금의 금리를 연 0.4%p~0.6%p 올렸다. 금리 인상 분위기 속에서 높은 금리의 예적금 상품에 몰리는 최근 고객 트렌드를 반영한 것이다.

(보도사진) KB국민은행, 핫썸머l 외환 이벤트 실시.jpg
KB국민은행이 8월말까지 핫썸머 외화환전 이벤트를 실시한다. 사진=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은행장 이재근)은 8월 말까지 ‘2022 핫 섬머 외화 환전 이벤트’를 실시한다.

KB스타뱅킹이나 인터넷뱅킹을 통해 미화 500불 상당액 이상을 환전하거나 KB두근두근외화적금 최초 신규 가입금액이 미화 500달러 이상인 고객이 KB스타뱅킹에서 이벤트에 응모하면 참여할 수 있다. 참여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총 3000명에게 스타프렌즈 미니 캐리어(레디백), 비치타월, 배스킨라빈스 모바일쿠폰을 제공한다.

또 KB-포스트 외화배달서비스를 이용해 미달러(USD) 500달러, 일본엔화(JPY) 55,000엔, 유럽연합유로(EUR) 450유로 이상 환전 시 환율우대 60%를 적용하는 이벤트도 동시에 진행한다.

KB-포스트 외화배달서비스는 KB국민은행에서 환전을 신청하고 외화를 고객이 지정한 날짜 및 장소로 우체국의 외화현찰 배달을 통해 직접 배송해주는 서비스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여름 휴가철을 맞이해 그동안 코로나19로 해외여행을 미뤄왔던 고객들을 위해 여름 휴가철 경품 이벤트를 마련했다”며, “이번 이벤트를 통해 간편하고 편리한 외환서비스로 환율우대도 받고 행복한 여행을 준비하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