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LG전자, ‘IDEA 2022’서 대거 수상
삼성·LG전자, ‘IDEA 2022’서 대거 수상
  • 김진이 기자
  • 승인 2022.09.13 14: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비스포크 ‘금상’ 등 42개 상 획득
LG, 남다른 경험으로 금상 1개 등 13개 수상

[이지경제=김진이 기자]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세계적 권위 디자인상 ‘IDEA(International Design Excellence Awards)  2022’에서 대거 수상했다.

삼성전자는 ‘비스포크 키친 패키지’와 ‘비스포크 제트’ 등 금상 2개를 포함해 총 42개 상을 휩쓸었다. LG전자는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포제’가 최고상인 금상을 수상하며 디자인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IDEA는 미국산업디자이너협회(IDSA : Industrial Designers Society of America)가 1980년부터 주관해온 IDEA는 디자인 혁신성과 사용자 경험, 사회 기여도를 심사한다. 올해는 ▲소비자 기술 ▲가정 ▲디지털 인터랙션 ▲디자인 전략 등 20개 부문에서 올해의 수상작을 선정했다.

이 상은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iF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적 권위의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13일 삼성전자는 ‘IDEA 2022’'에서 금상 2개, 은상 5개, 동상 1개와 파이널리스트 34개로 총 42개의 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IDEA 2022에서 금상을 수상한 삼성전자 주방가전 조합 비스포크 키친 패키지. 사진=삼성전자
IDEA 2022에서 금상을 수상한 삼성전자 주방가전 조합 비스포크 키친 패키지.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소비자 라이프스타일과 지속가능성을 고려한 디자인으로 우수성을 인정받아 이번에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설명했다.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소비자의 취향을 반영할 수 있는 디자인의 ‘비스포크 키친 패키지’와 ‘비스포크 제트’는 금상에 선정됐다.

‘비스포크 키친 패키지’는 냉장고·오븐레인지·식기세척기로 구성된 주방 가전이다. 여러 가지 색상과 소재 중 원하는 사양을 선택할 수 있다. 주방 가구에 맞춰 깔끔하게 설치 가능한 빌트인 룩 디자인을 적용했다.

‘비스포크 제트’는 먼지 배출과 충전 거치대가 합쳐진 일체형 청정스테이션과 비스포크 가전의 인기 색상이 적용된 무선청소기다.

지속가능성을 고려한 디자인, 지역 특화 요소로 소비자 만족도를 높인 디자인도 주목받았다.

사용하지 않는 갤럭시 스마트폰을 스마트싱스 앱으로 연동해 홈 IoT(사물인터넷) 기기로 재활용하는 프로그램 ‘갤럭시 업사이클링 앳 홈’, 29종의 인도 언어를 쉽고 빠르게 입력할 수 있는 스마트폰 키보드 UX ‘삼성 인디아 키보드’, 서남아시아의 조리 환경에 맞춰 후드·에어컨·공기청정 기능을 결합한 콘셉트 디자인 ‘삼성 에어 후드’가 은상을 수상했다.

이밖에 S펜과 펜 충전 트랙, 후면 카메라 디자인을 일체감 있게 조화시킨 태블릿 ‘갤럭시 탭 S8’, 스마트 쿡 지원 기능과 유려한 디자인을 갖춘 비스포크 인덕션 전용 온도 센서 ‘쿡센서’가 은상을 받았다. 

김진수 삼성전자 디자인경영센터 부사장은 “고객의 라이프스타일과 변화하는 가치에 맞는 최적화된 경험을 제공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완성도 높은 디자인은 물론 혁신적이고 지속가능한 사용자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LG전자는 ‘IDEA 2022’에서 올해 최고상인 금상을 포함해 총 13개의 상을 받았다.

LG전자 IDEA 2022 주요 수상작. 사진=LG전자
LG전자 IDEA 2022 금상 수상작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포제’. 사진=LG전자

특히 올해 시상식에서 LG전자의 라이프스타일 올레드(OLED·유기발광다이오드) TV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포제(Posé)’는 최고상을 획득하며 고객경험을 넓혀주는 디자인 혁신성을 입증했다.

이 제품은 ‘공간 디자인 TV’를 표방한다. TV 뒷면에 ‘히든 스페이스’가 있어 전선 등을 깔끔하게 정리할 수 있다. 거실이나 방 가운데에 놓고 나만의 취향을 담은 인테리어 오브제로 활용할 수 있다.

LG전자는 벽이나 구석에 설치하던 TV의 정형화된 인식을 깨고 제품이 설치되는 공간의 품격까지 높이는 데 기여하는 점을 높이 인정받아 최고상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LG전자 관계자는 “제품 디자인을 기획하는 초기 단계에서부터 고객의 숨은 니즈를 발굴하고 고객이 진정으로 원하는 라이프스타일 TV의 디자인을 선보이기 위해 실제 인테리어에 관심이 높은 다양한 고객들과 적극 협업하며 만들어낸 결과라 의미가 더욱 크다”고 밝혔다.

이 제품은 이번 수상에 앞서 6월 IDEA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에 꼽히는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에서도 최고상(Best of Best)을 수상했다. LG전자는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시리즈의 또 다른 제품인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이젤(Easel)’로는 ‘iF 디자인 어워드 2022’에서 최고상을 받아 올해 유력 디자인 시상식의 최고상을 석권했다.

이철배 LG전자 디자인경영센터장 전무는 “제품 외관의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것에서 나아가 고객의 삶에 영감을 주고 제품을 사용하는 경험을 확장시킬 수 있는 앞선 디자인을 지속해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진이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이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김진우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