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식용소금 중금속 ‘안전’”
식약처 “식용소금 중금속 ‘안전’”
  • 김진이 기자
  • 승인 2021.12.14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청원 안전검사제’…81개 식용소금 중금속 검사

[이지경제=김진이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4일 ‘국민청원 안전검사제’를 통해 핑크솔트, 천일염 등 온라인에서 판매 중인 식용소금 81개 제품을 수거해 검사한 결과, 모두 적합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식용 히말라야 핑크솔트 제품에 대해 안전 검사를 해달라’는 국민청원을 받고 최근 선물이나 조리용으로 많이 팔리는 핑크솔트 등 가공소금(26건), 김장철 수요가 증가하는 천일염(33건), 죽염 등 태움·용융소금(19건) 등 총 81개 제품을 수거해 중금속 및 불용분을 검사했다.

식약처는 식용소금에서 검출될 수 있는 비소, 납, 카드뮴, 수은 등에 대해 허용치를 정해놓고 있다.

불용분은 소금을 물에 녹였을 때 녹지 않는 성분으로, 소금 종류별로 허용치 내로 검출돼야 한다.

식약처는 “이번 검사로 시중에 유통되는 식염 제품의 안전성을 확인했다”며 “앞으로도 국민청원 안전검사제를 지속적으로 운영해 국민의 눈높이에서 식의약 관리를 하겠다”고 말했다.


김진이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