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새 중대형 항공기 A330 승무원 훈련 돌입
티웨이항공, 새 중대형 항공기 A330 승무원 훈련 돌입
  • 이승렬 기자
  • 승인 2021.12.16 09: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공항에 훈련센터 설치…안전훈련 진행

[이지경제=이승렬 기자] 티웨이항공이 내년 3월부터 운항에 들어가는 새 중대형 항공기 에어버스 A330-300 항공기 운영을 위한 객실승무원 훈련에 본격 돌입했다고 16일 밝혔다.

15일 김포공항 화물청사 티웨이항공 훈련센터에서 객실승무원들이 A330 안전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티웨이항공
15일 김포공항 화물청사 티웨이항공 훈련센터에서 객실승무원들이 A330 안전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티웨이항공

최근 A330 기종의 국내선 예약을 시작한 티웨이항공은 김포공항 화물청사에 위치한 훈련센터에서 객실승무원 대상 기종 훈련을 이달 13일 시작하고, A330 운영 준비를 위해 운항, 객실, 정비부서의 훈련 및 교육을 국내외에서 진행중이다.

객실승무원 훈련에는 항공기 시스템, 비정상 비상절차 및 탈출 훈련 등 새로운 기종에서 숙지하고 운영해야 할 내용이 포함된다.

이 훈련을 위해 티웨이항공은 지난해 김포공항 화물청사에 훈련센터를 건립했다. 가상 슬라이드 시스템(Virtual Slide System), 화재진압실, 기내 실습실 등 최신 훈련장비를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최근에는 A330-300 항공기의 비상탈출 및 도어 훈련 시설을 추가로 설치해 최상의 기내 안전을 수행하기 위한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앞서 9월에는 A330 운항 준비를 위해 일부 훈련 교관을 프랑스 툴루주에 위치한 에어버스 본사 트레이닝센터에 파견해 기내안전과 운영을 위한 훈련을 진행했다.

티웨이항공이 3월부터 새롭게 운영하는 A330-300 항공기는 에어버스사의 베스트셀러 중형기로 165도 좌석 기울기가 가능한 고급 침대변형 비즈니스 좌석과 더욱 편안해진 이코노미 좌석으로 구성됐다. 티웨이항공은 향후 해외 중장거리 노선에이 항공편을 투입할 예정이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따듯한 봄날에 새로운 항공기에서 더욱 안전하고 편안하게 승객분들을 맞이하기 위한 준비를 철저히 하겠다”고 밝혔다.


이승렬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