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신제품으로 對 한국타이어 판촉활동으로 ‘고성장’ 쭉
금호타이어, 신제품으로 對 한국타이어 판촉활동으로 ‘고성장’ 쭉
  • 이승렬 기자
  • 승인 2022.05.15 0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 포트란e 출시…유럽 라벨링 ‘트리플 A등급’ 충족
친환경 기술력으로 미래 모빌리티 시대 선점 가속화
한, TBX 멤버십앱서 차계부 서비스제공…車 관리可
TBX놀이터서 룰렛게임 행사 마련…푸짐한 경품지급

[이지경제=이승렬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대표이사 이수일)와 금호타이어(대표 정일택)가 차량 이용 성수기를 맞아 신제품을 선보이는가 하면, 색다른 판촉활동으로 고실적 추진한다. 지난해 이들 업체가 전년보다 큰 폭의 실적 개선에 성공했지만, 올해 1분기 실적이 주춤해서다.

13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실제 한국타이어의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각각 1261억원, 1032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각각 32.3%(599억원), 41%(717억원) 급감했다.

원자재 가격 급등으로 비용이 증가해서다.

한국타이어가 TBX 맴버십 앱을 통해 차계부 서비스를 선보이고, 상용차 운전자의 차량 관리를 돕는다. 한국타이어 트럭버스 전문 매장 TBX. 사진=한국타타이어
한국타이어가 TBX 맴버십 앱을 통해 차계부 서비스를 선보이고, 상용차 운전자의 차량 관리를 돕는다. 한국타이어 트럭버스 전문 매장 TBX. 사진=한국타타이어

다만, 같은 기간 한국타이어 매출은 1조7907억원으로 전년 동기(1조6168억원)보다 10.8% 늘었다.

이를 고려해 한국타이어는 판촉행사를 마련하고, 고객 몰이에 나선다. 한국타이어가 TBX 맴버십 앱을 통해 차계부(차량 가계부) 서비스를 이날 선보이고, 상용차 운전자의 차량 관리를 돕는다.

이번에 선보인 차계부는 차량 관리를 위한 맞춤 분석 서비스로, 운전자가 누적 주행거리, 평균연비, 정비 주기 등을 입력하면 자동으로 연비가 나오고, 정비 예정일이 다가오면 알림 서비스를 제공한다. 

TBX 멤버십 앱 카메라로 영수증을 찍어 수입, 지출 내역고 입력 가능하다. 고객이 이번 차계부로 차량을 쉽고 빠르게 관리할 수 있다는 게 한국타이어 설명이다.

한국타이어는 차계부 출시 기념으로 TBX 놀이터에서 내달 25일까지 행사를 진행하고, 신세계 상품권 3만원, SK 주유권 1만원, CU 상품권 1만원 등을 1400명을 선정해 제공한다.

한국타이어 관계자는 “고객은 TBX 멤버십 앱에서 트럭과 버스 타이어의 구매부터 사후 지원까지 관리 할 수 있다. 앞으로도 앱을 통해 다양한 서비스 등 다양한 편의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금호타이어가 상용차량(LCV)용 제품 포트란e에 유럽 라벨링 트리플(Triple)A 등급 개발에 성공했다.

최근 개발한 신제품 포트란e는 유럽 기후와 도로 조건에 맞춰 특별히 설계된 타이어로 연비에 해당되는 구름저항, 젖은 노면 성능, 소음성능 등에서 최상 등급인 A를 달성했다.

금호타이어는 환경 규제를 강화하고 있는 유럽 상황에 발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선제적으로 기술개발을 추진하고, 포트란e 개발에 성공했다고 강조했다.

금호타이어가 상용차량(LCV)용 제품 포트란e에 유럽 라벨링 트리플A 등급 개발에 성공했다. 사진=금호타이어
금호타이어가 상용차량(LCV)용 제품 포트란e에 유럽 라벨링 트리플A 등급 개발에 성공했다. 사진=금호타이어

포트란e는 기존 포트란 KC53보다 28%의 구름저항 감소로 100㎞ 주행시 0.4ℓ 연료 사용과 이산화탄소 배출량 6%를 각각 줄였다. 포트란e는 제동 성능에 특화된 새로운 컴파운드를 적용해 마른 노면에서 5%, 젖은 노면 16%의 제동력을 종정보다 개선했다. 포트란e는 소음 배열 패턴 설계로 주행 소음도 크게 개선했다.

금호타이어는 내년 하반기 포트란e를 세계 시장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조만식 금호타이어 연구개발본부장은 “유럽의 전기차 시장이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으며, 환경 규제 역시 크게 강화 추세다. 금호타이어는 시장의 흐름과 변화에 따라 친환경 제품 개발에 힘쓰고 있다”며 “선제적인 친환경 기술을 통해 미래 모빌리티 시대를 선점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금호타이어는 현재 1분기 실적을 집계하고 있지만, 지난해 매출은 2조6012억원으로 전년(2조1707억원)보다 19.9% 크게 늘었다. 


이승렬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수남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정수남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