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경제의 한 컷] 금타·한타 ‘가시는 길 편안하시라고(?)’
[이지경제의 한 컷] 금타·한타 ‘가시는 길 편안하시라고(?)’
  • 정수남 기자
  • 승인 2022.05.31 03: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정수남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세계 5위의 완성차 기업일 정도로, 국내 자동차 제작 기술이 세계적 수준이다.

현대기아자동차를 뒷받침하는 금호타이어와 한국타이어 역시 세계 유수의 타이어 업체와 비교해도 손색이 없다.

현재 양사는 슈퍼카 포르쉐와 메르세데스-벤츠, BMW 등에 유수의 완성차 업체에 신차용 타이어(OE)를 공급하고 있다. 여기에 양사는 타이어가 승패를 가름하는 포뮬러(F)1 등 레이싱 머신에도 타이어를 공급하고 있다.

지난 주말 경기도 고양시에 있는 서울시립승화원에서 잡았다.

고인을 태운 링컨 리무진이 화장을 위해 승화원에서 대기하고 있다. 사진=정수남 기자
고인을 태운 링컨 리무진이 화장을 위해 승화원에서 대기하고 있다. 사진=정수남 기자
고인을 태운 링컨 리무진이 화장을 위해 승화원에서 대기하고 있다. 사진=정수남 기자
포드의 고급 브랜드인 링컨 리무진이 금호타이어 크루젠을 장착했다. 사진=정수남 기자
포드의 고급 브랜드인 링컨 리무진이 금호타이어 크루젠을 장착했다. 사진=정수남 기자
포드의 고급 브랜드인 링컨 리무진이 금호타이어 크루젠을 장착했다. 사진=정수남 기자
링컨 리무진이 한국타이어 벤투스 S2를 탑재했다. 사진=정수남 기자
링컨 리무진이 한국타이어 벤투스 S2를 탑재했다. 사진=정수남 기자
링컨 리무진이 한국타이어 벤투스 S2를 탑재했다. 사진=정수남 기자

이들 타이어는 초고성능 타이어로 강력한 주행 성능을 충족하고, 승차감이 탁월하며, 주행 소음이 작아 최고급 차량에 주로 실린다.


정수남 기자 perec@ezyeconomy.com

관련기사